지방교회 변증자료를 나누기 위한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Archie Hui 의 워치만 니 성령론 비판에 대한 반론

첨부 1

 

Archie Hui 의 워치만 니 성령론 비판에 대한 반론

 

 

‘양무리 마을’ 카페지기인 홀리조이 님은 Archie Hui 박사께서 쓴 논문 ‘신약적 관점에서 본 워치만 니의 성령론’(The Pneumatology of Watchman Nee: A New Testament Perspective, The Evangelical Quarterly Journal, Jan. 2004)을 번역하여 자신의 카페에 소개하고 있습니다.(http://cafe.daum.net/yangmooryvillage/Rlcj/1542) 또한 그 글은 최소한 다음 두 곳, ‘편지쓰는 사람들’과 ‘전국 미자립교회돕기 운동본부' 카페에도 올려져 있습니다.


1. Archie Hui 박사의 비판 내용


Hui 박사는 워치만 니가 언급한 성령의 두 방면 즉 ‘사람 위에(‘upon’, epi) 임하는 성령’과 ‘사람 안에(‘in’, en) 오시는 성령’의 구분에 대하여 총 다섯 가지 세부 항목으로 이의를 제기했습니다(한글 번역은 이들 중 일부만 되어 있음).


워치만 니는 성령께서 구약에서는 사람 위에만 임했지만, 신약에서는 사람 위에 그리고 사람 안에 오신다고 말하고, 성령의 내적 임재는 그리스도인의 매일의 삶과 성화에, 외적인 오심은 그리스도인의 봉사와 관계된다고 주장합니다. 이에 대하여 Hui 박사는 주로 막스 터너(Max Turner)의 견해와 70인 역본을 토대로 반론을 제기했습니다.


그러나 그는 결론 부분에서, “비록 자신의 워치만 니 성령론 연구 결과가 신약 해석에 있어서 몇 가지 주요한 불일치를 보여주긴 했지만, 워치만 니가 성령에 관해서 말한 것의 대부분―교회 사역과 세움을 위해서는 영적인 은사들이 중요하다는 주장 등―은 부인할 수 없는 사실”임을 밝힘으로 Hui 박사의 균형 있는 학자적 양심을 엿보게 합니다.


2. 지방교회 측의 반론


영국 런던 교회(the Church in London) 짐 배튼(Jim Batten) 형제님은 지방교회 측이 발행하고 있는 신학 잡지인 A&C 2005년 10월 호 서평란(http://www.affcrit.com/pdfs/2005/02/05_02_br.pdf 두 번째 글)에서 약 7쪽에 걸쳐 위 Archie Hui 박사님의 논문에 대한 반론을 실었습니다.


먼저 짐 배튼은 Hui 박사께서 “그 영의 구약에서의 역사와 신약에서의 역사의 특징에 차이가 있음을 부인함으로, 침례 요한 안에서의 성령님의 운행하심(operation)과 주 예수님 안에서의 그분의 운행하심의 본질에 차이가 있음을 보는데 실패했다”고 지적합니다. 이어서 그는 Hui 박사께서 요한복음 20:22와 사도행전 2:4의 성령의 영접을 같은 것으로 보는 것과 회심 후에 믿는 이가 그 영의 채워짐(filling)을 추구하는 것을 부정하는 것은 문제가 있다고 지적합니다.


또한 그는 구약에서 그 영과 사람과의 관계와 관련하여 세 곳(창 41:38, 민27:18, 단5:11)에서 쓰인 ‘안에’(in)라는 전치사를, 성령이 구약에서도 사람 안에 내주하신 것으로 보기에는 '매우 약한 근거'(very weak basis)임을 전후 문맥을 살핌으로 보여주고 있습니다. 한편 그는 구약에서 그 영이 사람 ‘위에’(upon) 임한 사례들(총 26회)을 일일이 성경구절들을 열거하여 소개합니다.


반론자는 이어서 “워치만 니처럼 성령 충만(filling)의 내적인 방면과 외적인 방면을 인정하면, 요한복음 20:22와 사도행전 2:4에서 성령을 주심 사이의 ‘긴장’(tension)은 쉽게 해소될 수 있다”고 주장합니다. 즉 그렇게 할 때 “부활의 날에 일어난 사건과 오순절에 일어난 사건은 서로 충분히 조화된다”는 것입니다.


짐 배튼은 결론에서 Hui 박사가 워치만 니의 ‘그 영의 두 방면’을 반대한 것은 엄격함(rigor)이 결여된 언어학 상의 논증과 요한복음 20:22에 대한 설득력이 없는(unconvincing) 신학적 논증에 근거했음을 지적합니다.


아울러 그는 Hui 와 달리, 생활을 위한 성령의 내주와 능력을 위한 성령의 부어짐을 구별할 때 비로소 다음 세 가지가 포함된 하나님의 신약 경륜의 여러 방면들이 충분히 이해될 수 있다고 말합니다. 1) 율법 시대인 구약과 은혜 시대인 신약의 차이, 2) 선택되고 구속된 백성들 안으로 삼일 하나님을 공급(dispensing) 하시기 위한 그리스도의 부활 안에서의 그리스도와 그 영의 (경륜적-역자 주) 하나됨(oneness). 3) 하나님의 유기적인 구원 안에서 믿는 이들의 거듭남과 변화를 위한 성령의 내적인 역사와 하나님의 법리적인 구원 안에서 그들의 회개와 화해를 위한 사람 위에서의 성령의 역사의 구별. (더 상세한 양측 주장들을 알기 원하시는 분들은 원 출처를 방문하여 관련글을 직접 읽으시기 바랍니다)


3. 결론


현재의 쟁점들이 포함된 성령론은 한국 교계에서 신학자들 간에 큰 폭의 의견의 불일치를 보여 주는 분야들 중 하나입니다. 특히 그동안 정통 교리 여부를 가리는 잣대로 간주되어 온 개혁신학도 이 주제들에 대한 구체적인 성경 본문들, 이를 테면 요7: 39 (그 영이 아직 계시지 않았다), 요20:22, 행2:4, 고전 15:45 (마지막 아담은 생명주는 영이 되셨다) 등의 해석에 있어서는 신학자들마다 큰 편차가 있는 것이 사실입니다. 한 예로 <구약에서의 성령의 내주 문제>에 대한 고려신학대학원 신약학 교수인 변종길 박사님의 아래 글은 같은 범주의 신학자인 Hui 박사가 아니라 오히려 워치만 니의 주장과 일치합니다.


“이러한 성령의 내주는 신약 교회를 특징 짓는 새로운 무엇이다. 왜냐하면 우리는…성령이 구약의 신자들 속에 내주하셨다는 것을 성경에서 분명하게 읽을 수 없기 때문이다…우리는 구약 어디에서도 성령이 교회의 확고하고도 영원한 거처로 삼으셨다는 그런 의미에서 그들 안에 내주하셨다는 것을 읽어 볼 수 없다…”하나님의 성전”인 신자들 안에 거하는 그러한 성령의 내주는 구약 시대 즉 오순절 성령 강림 전에는 없었다.’ (변종길, 성령과 구속사, 개혁주의신행협회, 2006. 218-219쪽)


그러므로 지금처럼 쌍방의 주장에 이견이 있을 때 개혁 신학자(Archie Hui)의 주장은 성경적이고, 그와 다른 워치만 니의 견해는 비 성경적이다 라는 식의 무조건적인 이분법적 사고는 경계 되어야 합니다. 그로 인하여 진리에 대한 객관적인 분별을 그르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대신에 양쪽 견해 모두를 주님께 가지고 나아가 그분의 빛 비춰 주심을 앙망하는 것이 진리를 바로 알 수 있는 균형잡힌 자세일 것입니다. 끝으로 이러한 간접 대화를 통해 보수 신학과 워치만 니(위트니스 리)의 가르침에 대한  상호 이해가 더  높여지는 기회가 되었기를 소망합니다.

 

한저리님 포함 1명이 추천

추천인 1


  • 한저리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삭제하시겠습니까?

  • 복음의 수호―결론
    복음의 수호―결론 우리는 앞에서 많은 지면을 할애하여 공개 서한이 제기한 기독교 신앙에 관련된 문제들에 관해서 위트니스 리가 사실상 가르쳤던 것을 제시하기 위해 모든 노력을 다 했다. 우...
  • 복음의 수호―복음주의 교회들과 교파들의 정당성에 대해
    ‘복음주의 교회들과 교파들의 정당성에 대해’ 인용구 12 주님은 변절한 로마 천주교와 개신교 교파들로 구성된 기독교계 안에서는 교회를 건축하지 않으신다. 이 예언은 주님의 회복을 통하여 ...
  • 복음의 수호―사람의 본성에 관하여
    ‘사람의 본성에 관하여’ 인용문 7 그리스도는 두 가지 본성, 즉 인성(人性)과 신성(神性)을 가진 분이시다. 우리도 똑같다. 우리는 인성으로 태어났지만, 신성으로 덮이게 되었다. 그분은 '하나...
  • 복음의 수호―하나님의 본성에 관하여
    ‘하나님의 본성에 관하여’ 인용문 1 아들은 아버지라 불리시므로 그 아들은 틀림없이 아버지이시다. 우리는 이 사실을 깨달아야 한다. 어떤 이들은 그분께서 아버지라고 불리시기는 하지만 실지...
  • 복음의 수호―머리말
    삼일성, 하나님의 완전한 구원, 교회에 관해: 위트니스 리의 책에서 발췌한 열 일곱 개의 인용문에 대한 답변 머리말 2007년 초에 자신들을 ‘그리스도인 학자들과 사역의 인도자들’ 이라고 밝힌...
  • 풀러신학대학 성명서 영어원본
    STATEMENT FROM FULLER THEOLOGICAL SEMINARY Fuller Theological Seminary (Fuller) and leaders from the local churches and its publishing service, Living Stream Ministry (LSM), have r...
  • 워치만 니 관련 미하원 보고서 영어원본
    [Congressional Record Volume 155, Number 118 (Friday, July 31, 2009)] [Extensions of Remarks] [Page E2110] From the Congressional Record Online through the Government Printing Offi...
  • 복음의 수호―서문
    복음의 수호―서문 교회사를 통틀어 많은 학자들이 성경에 대한 우리의 이해와 감상, 그리스도인의 신앙, 교회사에 기여해왔다. 우리는 진리에 대한 그처럼 신실한 청지기들의 수고와 통찰력으로...
  • "우리가 틀렸었다"(We Were Wrong)
    2010년 초, 미국 CRI(행크 해네그래프)는 6년 동안 지방 교회들에 대해 정밀 조사한 후 「우리가 틀렸었다」는 제목으로 CRI저널 특집호를 발간했습니다. 1980년에 그들이 발간했던 「신흥 이단...
  • 현대종교 12월호(2013년)의 거짓 루머 유포에 대한 항의 서한
    발신인: 지방 교회측 진리변증위원회(DCP Korea) 2013. 12. 23. 서울 도봉구 창4동 은혜빌딩 101호 전화: 02-908-3412 수신인: 월간 현대종교 탁지원 대표/ (중국) 현지사역자 서울시 중랑구 용...
  • ‘상수주파(常受主派)’에 대한 위트니스 리(이상수)의 반응
    ‘상수주파(常受主派)’에 대한 위트니스 리(이상수)의 반응 1988년, 대만의 한 그리스도인이 친척을 방문하기 위해 하남성(河南城)의 한 지방에 간적이 있었다. 그때 그는 그곳의 한 집회를 참석...
  • 지방교회에 대한 이단 변증가들의 재평가
    아래 기사는 미국 복음주의 진영을 대표하는 크리스챠니티 투데이(Christianity Today)지의 2009년 1월 26일자 특집기사를 번역 소개한 것입니다. Theology in the News Cult Watchers Reconsid...
  • 이인규님의 지방교회 양태론 비판의 실상
    이인규님의 지방교회 양태론 비판의 실상 요즘 이인규 권사가 인터넷에서 뜨고 있다. 그는 그렇게 어렵다는 삼위일체론을 시원 시원하게 설명해 준다. 그래서 그의 말은 인기가 있다. 그가 말하...
  • Archie Hui 의 워치만 니 성령론 비판에 대한 반론
    Archie Hui 의 워치만 니 성령론 비판에 대한 반론 ‘양무리 마을’ 카페지기인 홀리조이 님은 Archie Hui 박사께서 쓴 논문 ‘신약적 관점에서 본 워치만 니의 성령론’(T...
  • 다시 꿈틀대는 한국 지방교회??
    이 글은 아래 링크에 올려진 글에 대한 반론글입니다. 다시 꿈틀대는 한국 “지방 교회” <다시 꿈틀대는 한국 “지방교회”>라는 글로 CRI 와 지방교회들을 동시에 비판한 박재권님은 <말씀보존학...
  • 이인규 권사의 양태론 관련 글에 대한 반론권 요청
    발신인 : 한국 지방교회들 2008. 12. 10.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보라동 437-1 DCP 한국어부 연락전화: (02) 070-8112-3412, 팩스: (02) 908-1180 수신인 :인터넷 신문/교회와신앙 서울 종로구 ...
  • 재심청구와 관련된 통합측 연구결과에 대한 우리의 입장
    재심청구와 관련된 통합측 연구결과에 대한 우리의 입장 안녕하십니까? 우리는 워치만 니와 위트니스 리로 대표되는 전 세계 지방교회들과 함께 하는 한국 내 지방교회들을 대표합니다. 우리는 ...
  • 현대종교 2008년 10월호 관련기사에 대한 반박 및 항의
    발신인: 한국 지방교회들 DCP 한국어부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보라동 437-1 팩스:02-908-1180, 이메일:dcpkorea@hanmail.net 수신인: 월간 현대종교 발행인 :탁지원 소장님 서울시 중랑구 상봉...
  • 지방교회 측의 진리변증 -생명나무는 무엇인가?
    지방교회 측 진리변증-생명나무는 무엇인가? ‘생명나무’(the tree of life)라는 말은 성경의 처음 책인 창세기와 마지막 책인 요한계시록에서 언급되어 있습니다. 그렇다면 이 생명나무는 과연 ...
  • 지방교회 측의 진리변증-삼위일체와 페리코레시스
    지방교회 측의 진리변증-삼위일체와 페리코레시스 삼위일체론(Trinity, Triune God)은 셋의 방면과 하나의 방면이 있습니다(마28:19). 그런데 교회역사상 삼위의 셋의 방면을 지나치게 강조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