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교회와 신앙
현대종교
이인규님
김홍기 목사
추천문서

최근문서

최근댓글

찬양노트 악보집




장  

조회 수 289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오르락내리락 하는 중의 변화

 

 

예수는 종교나 교리가 아니다. 그분은 삼층천 안에 살고 계시는 실제이실 뿐 아니라, 더욱이 우리 존재 안에서 보다 더한 실제이시다. 또한 그분은 항상 우리 안에서 움직이고 계신다.


특히 젊은 사람들에게 있어서는 하늘이 늘상 변동하고 있다는 것을 나는 잘 안다. 오후 네 시에 하늘이 맑았다가도 금방 삼십 분 후에는 구름이 낀다. 계속적으로 변동을 거듭한다. 우리는 모두 삼층천에서가 아니면 최소한 공중에서라도 견고하게 서 있고 싶어한다. 아무도 땅으로 내려오기를 좋아하지 않는다. 그러나 우리가 오르고 내리는 것은 하등에 큰 차이가 없다. 예수님은 꾸준히 한 가지 역사를 우리 안에 하고 계신다.


나는 지난 십 년에 걸쳐서 지켜보아온 젊은이들을 두고 간증할 수 있다. 그들은 계속하여 부상과 침체를 거듭하였다. 그러나 주님을 찬양한다! 그들은 오르고 내리는 가운데 변화되었다. 우리의 느낌이 삼층천에 있든지 깊은 지옥에 있든지 예수는 여전히 우리 안에 움직이고 계신다. 우리가 부상할 때 그분은 움직이고 계신다. 우리가 침체할 때도 그분은 움직이고 계신다. 그분은 결코 멈추지 않으신다. 그분의 의도는 그분 자신을 우리 안으로 역사하시는 것이다.


주 예수님은 우리의 마음을 아신다. 그분은 우리가 그분을 사랑한다는 것을 아신다. 이것이 내가 매우 소중히 여기는 것으로서, 곧 매우 많은 젊은 사람들이 주님을 사랑하는 것을 보는 것이다. 이것은 실로 교회 생활 안의 긍휼이다. 나는 주님을 사랑하는 다른 그리스도인 단체들 안에 젊은 사람들이 그렇게 많은 것을 보지 못했다. 이것은 우리에게 주신 큰 은혜이다. 우리가 주님을 사랑하고 있는 한, 그분의 의도는 그분 자신을 우리 안으로 역사하는 것이다. 우리의 느낌이 오르거나 내리는 것은 별 차이가 없다. 우리가 올라갈 때 그분은 역사하고 계신다. 우리가 내려갈 때도 그분은 여전히 역사하고 계신다.


우리 중 많은 이들이 자신이 성질을 냈을 때 낙담하리라고 믿는다. 나는 당신에게 성질을 내라고 권하지 않거니와 또한 성질을 내지 말라고 충고하지도 않겠다. 내가 당신더러 성질을 내지 말라고 하거나 계속해서 성질을 내라고 하는 것은 별 차이가 없다. 당신은 성질이 날 때 그대로 성질을 낼 것이다. 내가 어쩔 수 없을 뿐더러 주 예수님도 역시 어떻게 하실 수 없을 것이다. 이는 우리가 성질을 낼 때 그분이 우리 안에서 더 많이 역사하실 수 있다는 것을 친히 알고 계시기 때문이다. 많은 경우에 그리스도는 다른 어떤 것들보다도 우리가 성질냄을 통하여 더 많이 역사되셨다. 그렇지만 내가 당신에게 성질을 내도록 격려하고 있다고 생각지 말라.


청년이었을 때 나는 오랜 기간 모든 사람에 대해 좋은 사람이었다. 그러나 나는 그 오랜 기간 내내 그리스도가 내 안에 그다지 깊이 역사되지 않았음을 간증할 수 있다. 그 후 주님은 나의 선(善)을 제하셨다. 나는 아침에는 주님을 찬미했지만 정오에는 나의 아내에게 성질을 내곤 하였다. 그럴 때면 나는 아래로 내려갔다. 나는 즉시 살아 있을 수 없게 되었다. 나는, 『오 주 예수여, 나를 용서하소서. 나는 성질을 냈습니다.』라고 말하곤 했다. 나중에 나는 내가 그 정도로 내려갔을 때 그리스도가 내 안으로 훨씬 더 많이 역사되어졌음을 깨달았다.


당신이 주 예수님을 사랑하고 있는 한, 당신은 계속해서 오르락내리락 하는 엘리베이터가 될 것임을 내가 단언할 수 있다. 그러나 주님을 찬양한다! 그리스도가 우리 안으로 역사되는 것은 이러한 체험을 통해서이다. 이것은 특히 그리스도인 생활의 초기 단계에서 더욱 그렇다. 우리가 성질을 내는 것은 그리스도가 우리 안으로 역사될 많은 기회를 준다.


이것이 우리가 그분의 형상으로 변화되게 하기 위해 그분 자신을 우리 안으로 역사하는 내주하는 그리스도의 역사이다. 이는 다만 성경을 공부하고 읽거나 기도한다고 해서 되는 것이 아니다. 물론 이것은 우리가 이런 것들을 하지 말아야 한다는 말이 아니다. 그러나 많은 경우에 그리스도는 우리의 실패를 통하여 역사되어진다. 우리의 실패는 주님이 우리 안으로 역사되시기 위한 좋은 기회를 그분께 드린다. 물론 우리는 성질을 내려 해서는 안될 것이다. 그것은 일종의 연기이다. 그러나 주님을 사랑하고 있는 우리가 오르락내리락하는 상황에서 그분은 생명 주는 영으로 우리 안에 역사하고 계신다. 그분은 그분의 내주하심으로 말미암아 우리를 변화시키기 위해 역사하고 계신다. 이것이 오늘날 그분의 주된 역사이다.


위트니스 리
[내주하는 그리스도, p.118-120, 한국복음서원]

 


위트니스 리(Witness Lee)

위트니스 리 형제님의 글을 모아 둔 게시판입니다.

  1. 기둥으로 온전케 되는 길

    적극적인 것들을 즐김 하나님의 창조의 원칙에 의하면 어떤 것이 자라기 위해서는 소극적인 면에 대한 필요가 있다. 닭을 예로 들어보자. 우리 모두는 닭의 알과 가슴 부분과 다리는 소중히 여기지만 닭의 똥이나 깃털이나 뼈에는 관심하지 않는다. 그...
    Date2018.04.15 Reply0 Views277
    Read More
  2. 교회의 봉사로부터 사역의 봉사를 분별함

    사역과 교회는 직접적으로 주님의 손 아래 있음 사역, 곧 그 일은 교회와 아주 많이 관련이 있고 백퍼센트 교회들을 위하지만 교회에 속하지는 않는다. 그것은 교회의 통제나 지시하에 있지 않지만 직접적으로 머리이신 주 예수님의 통제하에 있다. 원칙은 교...
    Date2018.04.05 Reply0 Views132
    Read More
  3. 사람들이 교회를 다스릴 때, 성령께는 아무 권위가 없음

    사람들이 교회를 다스릴 때, 성령께는 아무 권위가 없음 우리는 반드시 서열을 고려하는 것을 없애야 하는데, 그것은 이러한 관념이 교회 안에서 작용할 때 성령의 자유가 죽임당하기 때문이다. 우리가 교회에 대해 관심하는 것은 방식이나 방법의 문제...
    Date2018.02.03 Reply0 Views267
    Read More
  4. 부흥의 일 vs 계시에서 나온 일

    부흥의 일 vs 계시에서 나온 일 요한복음 11장에서 마리아와 마르다라는 두 자매가 언급됩니다. 기독교에는 이 두 자매에 관한 정확한 이해가 없습니다. 마리아는 단지 ‘조용한’ 사람이 아니라 자신을 멈춘 사람이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조용할 수는 ...
    Date2017.10.11 Reply0 Views463
    Read More
  5. 봉사는 주님의 영을 갖는 문제임

    봉사는 주님의 영을 갖는 문제임 주님의 회복은 그리스도의 몸을 회복하는 것이다. 주님의 회복은 유기체를 회복하는 것이지 조직을 회복하는 것이 아니다. 우리에게는 많은 동역자들과 교회들이 있고, 전 시간으로 주님을 섬기도록 청년들을 기르고 있...
    Date2017.08.18 Reply0 Views688
    Read More
  6. '특수 식물'을 자라게 함

    '특수 식물'을 자라게 함 직사광선 아래서는 잘 자라지 못하는 식물들이 있는데, 그런 식물들은 반드시 서늘하고 그늘진 곳에 심어져야 한다. 어떤 그리스도인들은 이러한 특별한 식물과 같아서, 햇볕이 너무 많으면 쉽게 죽어버린다. 우리는 그들이 처...
    Date2017.07.18 Reply0 Views612
    Read More
  7. 주님의 상 집회에는 하나님 앞에 어떤 순서도 없음

    주님의 상 집회에는 순서가 없음 어떤 지방에 있는 책임 형제들은 주님의 상 집회에서 항상 앞에 앉는다. 성경에서 우리는 이것을 발견할 수 없다. 주님의 상 집회에는 형제들만 있을 뿐 책임 형제들은 없다. 책임 형제들이 앞에 앉는다면, 그것은 주로...
    Date2017.06.24 Reply3 Views911
    Read More
  8. 몸의 생활은 영을 따라 행하는 것의 결과임

    몸의 생활은 영을 따라 행하는 것의 결과임 로마서 12장에 있는 그리스도의 몸은 로마서 8장에서 영을 따라 행하는 체험의 결과이다. 하나님의 경륜에 관한 바울의 조망에 따르면 그리스도의 몸의 모든 지체들은 영을 따라 행하는 사람들이어야 한다. ...
    Date2017.06.16 Reply0 Views780
    Read More
  9. 온 몸에 유익을 주는 몸의 교통

    온 몸에 유익을 주는 몸의 교통 인간 사회에서는 일반적으로 많은 일들이 공개적인 모임에서 토론되지 않고 작은 모임에서 은밀하게 토론된다. 은밀한 토론 후에 공개적인 모임을 갖는다. 교회 생활 안에서 우리의 실행이 이와 같이 되어서는 안 된다. 교회 ...
    Date2017.06.13 Reply0 Views629
    Read More
  10. 교회의 주인들은 성도들임

    교회는 하나님과 그리스도와 성도들의 교회임 신약은 우리에게 교회가 하나님의 교회이고(고전 1:2, 10:32), 그리스도의 교회이며(롬 16:16), 성도들의 교회인 것(고전 14:33)을 보여준다. 성경은 사도들의 교회나 장로들의 교회에 대해 언급하지 않는다. 사...
    Date2017.06.09 Reply0 Views696
    Read More
  11. 교회의 표현은 모든 지방에서 하나임

    교회의 표현은 모든 지방에서 하나임 우리는 교회가 이 땅에서 사람들이 모이는 지방에서 표현되어져야 한다는 것을 깨달을 필요가 있다. 게다가 교회의 각각의 표현은 그것이 어디에 있든 하나여야 한다. 우리는 나뉘어질 이유가 없다. 만일 우리가 런...
    Date2017.01.17 Reply0 Views953
    Read More
  12. 위트니스 리와 교황의 칭호

    위트니스 리와 교황의 칭호 "신약의 사역에서 누가 교황인가" 누가 인도하는가? 사도들의 가르침이 인도한다. 베드로가 책망을 받았을 때, 사실상 그를 책망한 것은 바울이 아니었다. 바로 신약에 있는 가르침이 그를 책망했다. 만약 어떤 사람이 ...
    Date2015.03.24 Reply1 Views2745
    Read More
  13. 아버지 집에 있는 많은 거처들

    아버지 집에 있는 많은 거처들 "내 아버지 집에 거할 곳이 많도다 그렇지 않으면 너희에게 일렀으리라 내가 너희를 위하여 처소를 예비하러 가노니 가서 너희를 위하여 처소를 예비하면 내가 다시 와서 너희를 내게로 영접하여 나 있는 곳에 너희도 있...
    Date2014.03.07 Reply0 Views4058
    Read More
  14. 그리스도께서 제자들을 떠나심

    그리스도께서 제자들을 떠나심 요한복음 14장부터 하나의 변화가 시작되었다. 주님은 자신이 떠나시려 한다고 제자들에게 말씀하셨다(2절). 이 소식은 그들을 불안하게 했다. 왜냐하면 그들은 그분과 함께 있음을 누렸기 때문이다. 그분은 계속...
    Date2014.01.02 Reply0 Views3609
    Read More
  15. 그리스도를 호흡함

    그리스도를 호흡함 하나님은 아내를 향한 남편의 사랑이나 남편에 대한 아내의 순종도 원치 않으신다. 하나님은 오직 그리스도만 원하신다. 우리는 그리스도로 인해 살아야 한다. 그러므로 우리에게는 주님 없이는 살 수 없다는 깊은 확신이 필요하...
    Date2013.12.17 Reply0 Views3862
    Read More
  16. 그리스도가 그분의 지체들과 하나임

    그리스도가 그분의 지체들과 하나임 그리스도 안에서 믿는이들인 우리는 하나님과 하나가 되었고 그리스도의 지체들이 되었다. 하나님은 그리스도 안에 체현되시고 그리스도는 개인적인 그리스도이시며 단체적인 그리스도이시다. 개인적인 그리스도...
    Date2013.12.04 Reply0 Views3854
    Read More
  17. 그리스도를 잡으려고 좇아감

    그리스도를 잡으려고 좇아감 바울은 그리스도를 잡으려고 위를 향하여 필사적이었다. 주의 회복 안에서 우리는 또한 아래로 향하게 하는 시대의 흐름에 대항하여 싸울 필요가 있다. 사단은 간교하다. 그는 어떤 것이든지 그리스도를 대치하는 것으...
    Date2013.11.21 Reply0 Views2880
    Read More
  18. 빗나가지 않고 중심 노선을 취함

    빗나가지 않고 중심 노선을 취함 여기 신약 사역의 바울의 부분에서 우리는 몇가지 요소, 몇가지 내재적 본질을 갖는다. 이들은 중요한 항목들이다. 내가 전한 것과 달리 전하기 위해 다른 어떤 새로운 사상이나 어떤 특별한 요점을 골라낼 필요...
    Date2013.11.20 Reply0 Views2880
    Read More
  19. 사역의 내재적 본질에 대한 인식의 필요성

    사역의 내재적 본질에 대한 인식의 필요성 이와 같은 메시지의 경우에, 우리는 이러한 진리들의 깊이 안으로 인도받고 그 실제가 우리의 존재 안으로 조성되게 하기 위해 충분하고도 필사적인 기도와 교통이 필요하다. 내가 여러분에게 교통하고...
    Date2013.11.19 Reply0 Views2951
    Read More
  20. 오르락내리락 하는 중의 변화

    오르락내리락 하는 중의 변화 예수는 종교나 교리가 아니다. 그분은 삼층천 안에 살고 계시는 실제이실 뿐 아니라, 더욱이 우리 존재 안에서 보다 더한 실제이시다. 또한 그분은 항상 우리 안에서 움직이고 계신다. 특히 젊은 사람들에게 있어서...
    Date2013.11.15 Reply0 Views2899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Next
/ 6
51
yesterday: 609
total: 773713

사용자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