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치만 니 형제님의 글을 모아 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영적으로 선악을 분별함

첨부 1

 

영적으로 선악을 분별함

 

 

간증


1925년에 나는 '기독도보' 제2기를 펴내며 다니엘서 2장, 4장, 7장과 데살로니가 전서와 계시록을 언급했다. 그때 이런 예언들을 말한 것은 배움이 많지 않았기 때문에 쓴 것도 아주 간단했었다.


서문도 써서 인쇄했었다. 나 자신은 이것을 좋다고 느꼈고 또한 후회해야 할 것도 별로 없었다. 또한 독자들에게서 삼백 몇 십 통의 편지를 받았는데 그들은 읽은 후에 좋다고 느꼈으며 도움과 격려와 경계를 얻었다고 말했다. 나 스스로도 아주 의기양양했었다.


어느 날 나는 화수은(和受恩) 자매와 함께 있을 때 그녀에게, "내가 쓴 '기독도보'를 받아 보셨습니까? 내용이 어떻다고 느끼셨습니까?"라고 물었다.


그녀는 조금도 개의치 않으며 다만 나에게 그녀의 차(茶)와 계란빵 등에 관해서만 이야기했다. 나는 몇 차례 나의 '기독도보'에 대해 그녀의 주의를 끌려고 했지만 그녀는 그래도 그녀의 차와 과자와 사탕에 대해 말했다.


후에 내가 떠나려고 할 때 그녀는 비로소 나에게 한 마디를 했다. 그녀는, "형제, 어느 날 형제는 좋은 것이 반드시 좋은 것이 아니라는 것을 알게 될 것이네."라고 말했다.


나는 그녀에게 "'기독도보' 제2기를 가리켜 말하는 것입니까?"라고 물었다. 그녀는 "그러하네."라고 말했다. 그녀는 또 "내가 만약 열 기의 '기독도보'를 써야 하더라도 그것들을 거기에 집어넣기를 원치 않네. 나는 다른 것들을 쓸 것이네."라고 말했다.


당시에 나는 이런 말들에 대해서 인정할 수 없었다. 그러나 날이 갈수록 나는 우리가 무엇을 해서 결과를 얻을 수 있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이 얼마나 하셨는가가 중요하다는 것을 알았다. 말재주든지 지혜나 능력이든지 사람에게서 나온 모든 것은 다 무용한 것이다.


또 한 번은 내가 한 자매를 데리고 화수은 교사를 만나러 갔다. 이 자매는 잘못한 일들이 있었는데, 화수은 교사가 한 말로 인해 아침부터 오후까지 계속해서 울었다. 나는 화 교사에게 가서, "그녀가 계속해서 운다는 것을 아시나요?"라고 물었다.


나는 이렇게 회개하는 것이 아주 좋은 것처럼 생각했지만 화 교사는 내 말을 듣고도 냉랭했다. 나는 힘을 다해 그녀에게 이 자매가 회개하고 통곡하고 있는 광경을 알게 했다. 화 교사는, "그녀는 자신을 가련하게 생각하고 있는 것이네! 나는 이러한 사람 돕는 것을 좋아하지 않아."라고 말했다.


당시에 나는 이 말을 따를 수 없다고 느꼈고 화 교사는 사랑이 없어서 다른 사람을 양해하지 않고 다른 사람에게 동정을 나타내지 않는다고 느꼈다. 그러나 일이 년이 지난 후에 나는 화 교사가 옳았음을 알았다.


나로서는 회개하고, 통곡하고, 눈물을 흘리고, 자신의 죄를 후회하는 이 많은 표현들이 모두 옳은 것이라고 생각했었다. 그러나 그녀는 진정으로 선악을 분별할 수 있었다. 이것은 비평이나 사랑의 문제가 아니라 보는 문제이다. 본 사람은 영적으로 선악을 분별함이 있을 수 있지만 나는 할 수 없았다.


언젠가 나는 육십여 명의 동역자들을 데리고 화 교사에게 갔었다. 그녀는 나에게, "이 사람들 중에서 만약 대여섯 사람이 주님을 잘 따라 갈 수 있다면 주님을 찬양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오늘에 와서 볼 때 다만 이 정도의 사람들만이 진정으로 주님을 따르게 된 듯싶다.


화수은 자매에게는 영적으로 선악을 분별하는 것이 있었다. 이 선악은 결코 보통 사람들이 말하는 선악이 아니다. 사람들의 선악은 하나님이 볼 때 많은 경우 완전히 반대되는 것이다.


비평을 잘하는 사람은 많은 때 그의 영이 옳지 않다. 그러나 선악을 분별할 수 있는 사람의 보는 눈은 옳은 것이다. 왜냐하면 이 눈이 빛을 보았으므로 그가 말하는 것은 영적인 분별이며 비평이 아니기 때문이다.


나는 스팍스 형제의 한 가지 - 그에게 영적으로 선악을 분별함이 있다는 것에 대해 경탄한다. 한 사람이 나와 함께 몇 개월을 거했는데 스팍스 형제는 그와 얼굴을 대면한 것이 아주 적었지만 그에 대한 인식이 나보다 깊었다.


우리는 다른 사람을 비평하려는 것이 아니다. 다른 사람을 비평하는 것은 하나님의 축복을 얻을 수 없는 것이다. 우리에게는 영적인 분별이 있어야 한다.


우리의 선악을 분별함은 사람을 아는 데 적용할 뿐 아니라 일에도 적용해야 한다. 일을 단정하는 데 있어서 빛이 있는 사람은 또한 선악을 분별할 수 있다. 이미 빛을 본 사람들은 하나님의 뜻을 구하는 것조차도 필요하지 않다. 왜냐하면 그들 안에서 하나님의 뜻이 분명하기 때문이다.


워치만 니
[워치만 니 전집 제 25권, p. 220-222, 한국복음서원]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삭제하시겠습니까?

  • 교회의 정통―인도의 말씀
    교회의 정통―인도의 말씀 서문 『여호와의 말씀에 내 생각은 너희 생각과 다르며 내 길은 너희 길과 달라서 하늘이 땅보다 높음같이 내 길은 너희 길보다 높으며 내 생각은 너희 생각보다 높으...
  • 서머나 교회
    서머나 교회 성경 요한계시록 2장 8절-11절 우리는 이제 계속 두번째 교회, 곧 서머나 교회를 보기로 하자. 하나님께서 우리의 눈을 뜨게 하사 우리가 이 몇 곳을 잘 보고 소홀히 넘기지 않기를...
  • 척량과 흐름
    척량과 흐름 『명절 끝날 곧 큰 날에 예수께서 서서 외쳐 가라사대 누구든지 목마르거든 내게로 와서 마시라 나를 믿는 자는 성경에 이름과같이 그 배에서 생수의 강이 흘러나리라 하시니』(요 ...
  • 교회의 황량함과 진보
    교회의 황량함과 진보 우리는 우선 교회가 오늘날 예전과 다른 위치에 서서 주님을 섬기고 있는지 그렇지 않은지를 물어야 한다. 오늘날 교회가 주님을 섬기는 위치는 이전과 같은가 그렇지 않...
  • 하나님의 다루심을 받음
    하나님의 다루심을 받음 워치만 니 형제님의 개인 간증 (1936년 10월 18일 복건 고랑여에서 전한 것임) 어느 날 메시지를 전하러 가기 전에 성경으로부터 제목을 찾다가 시편 73편 25절 말씀을 ...
  • 워치만니 형제님 조카 손녀의 간증
    워치만니 형제님 조카 손녀의 간증 「믿음의 주요 온전케 하시는 이인 예수를 바라보자. 저는 그 앞에 있는 즐거움을 위하여 십자가를 참으사 부끄러움을 개의치 아니하시더니 하나님 보좌 우편...
  • 주님의 사역자의 성격―주관적이지 않아야 함
    주님의 사역자의 성격―주관적이지 않아야 함 Ⅰ 주관적인 것은 하나님의 자녀에게 있어서 큰 어려움이다. 특히 그리스도의 사역을 하는 사람이 주관적이면 사역을 잘해 나갈 수 없다. 그러면, 주...
  • 주님의 사역자의 성격―진리의 절대성
    주님의 사역자의 성격―진리의 절대성 주님의 일을 하는 사람은 모두 항상 진리의 절대성을 유지해야 한다. 이것은 사람이 자신에서 구원받는 것을 요구한다. 그래야만이 진리에 절대적일 수 있...
  • 교회의 기도 사역
    교회의 기도 사역 마태복음 18장 15절-20절 : 『네 형제가 죄를 범하거든 가서 너와 그 사람과만 상대하여 권고하라 만일 들으면 네가 네 형제를 얻은 것이요 만일 듣지 않거든 한두 사람을 데...
  • 권위의 기도
    권위의 기도 성경 : 마태복음 18:18-19, 마가복음 11:23-24, 에베소서 1:20-22, 2:6, 6:12-13, 18-19 1 성경 안에 가장 높고 영적인 기도가 있지만 이런 기도를 하고 있거나 주의하는 사람은 별...
  • 십자가에 못박힌 생활을 삶
    십자가에 못박힌 생활을 삶 그리스도를 생명 삼아 생활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그리스도의 죽음의 주관적인 방면을 보아야 한다. 니 형제님은 계시를 얻어, 그가 이미 십자가에 못박혔고 이제 사...
  • 하나님이 계심에 대한 체험과 토론
    하나님이 계심에 대한 체험과 토론 나는 전에 어느 대학생과 하나님이 계심에 관해 토론한 적이 있다. 이 대학생은 하나님이 없다고 했다. 내가 그에게 그렇다면 당신이 하나님이라고 말했다. ...
  • 교회들이 세워진 근거
    교회들이 세워진 근거 교회는 어떻게 교회들로 나누어지는가? 성경에서 유일한 교회가 어떻게 많은 교회들이 되었는가? 성경은 교회를 "하나님의 교회"(고전 1:2)라고 말했다. 이 교회는 단수로...
  • 합일과 분열의 근거
    합일과 분열의 근거 한 가지 우리가 기억해야 할 것은 실질에 있어서 하나님의 교회는 오직 하나라는 것이다. 그들의 신앙이 하나이고(똑같을 뿐 아니라), 그들이 받은 침례도 하나이고, 동일한...
  • 육체의 탄식―휴거되기 전
    육체의 탄식―휴거되기 전 "그 사랑하는 자를 의지하고 거친 들에서 올라오는 여자가 누구인고 너를 인하여 네 어미가 신고한, 너를 낳은 자가 애쓴 그 곳 사과나무 아래서 내가 너를 깨웠노라 ...
  • 성령의 통제
    성령의 통제 우리가 주님을 이미 믿었다면 새 생명을 얻은 것이다. 그러나 우리는 주님을 믿기 전에 가지고 있던 많은 습관들을 여전히 가지고 있고 주님을 믿기 전의 인격과 성품들을 많이 가...
  • 영 안에 생명이신 그리스도
    영 안에 생명이신 그리스도 우리가 본 대로 하나님은 우리를 그리스도 안에 포함시킴으로써 자신의 구속을 완성했다. 이 그리스도와 함께 하는 구속은 하나님의 순수한 역사이다. 이제 문제는 ...
  • 진리가 너희를 자유케 하리라
    진리가 너희를 자유케 하리라 "진리를 알지니 진리가 너희를 자유케 하리라"(요 8:32) 1900여 년전, 빌라도가 주님께 진리가 무엇이냐고 질문한 적이 있다. 이 질문은 현재에도 많은 사람들의 ...
  • 믿음으로 말미암아 살리라
    믿음으로 말미암아 살리라 "오직 나의 의인은 믿음으로 말미암아 살리라 또한 뒤로 물러가면 내 마음이 저를 기뻐하지 아니하리라 하셨느니라"(히 10:38) 히브리서 10장 38절은 "오직 나의 의인...
  • 혼과 영의 구분
    혼과 영의 구분 "하나님의 말씀은 살았고 운동력이 있어 죄우에 날선 어떤 검보다도 예리하여 혼과 영과 및 관절과 골수를 찔러 쪼개기까지 하며 또 마음의 생각과 뜻을 감찰하나니 지으신 것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