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체들의 누림글 모음 장소 ^^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뼈와 살에 대하여

첨부 1


zima-vetki-inei-sneg.jpg



뼈와 살에 대하여...


뼈에 대한 글자 그대로의 느낌을 말하자면
딱딱하고 흔들림이 없고 중심에 있는...등의 이미지가 있습니다.
살은 우선 느낌이 부드럽고 보이는 바깥 부분에서
중심을 감싸고 있으며 부딪혔을 때 완충 역할을 할 것 같은 이미지입니다.


"우리가 교회 안으로 들어올 때,
집회가 생생하거나 형제들의 사랑이 뜨거워서가 그 이유라면
이상이 분명한 것이 아니라는 말씀에 크게 아멘 했습니다.
진리가 옳고 분명한 것이 우리를 교회생활 안으로 이끌고, 남게 하는 이유입니다"
라는 부분을 읽으면서...
제 안에서 문득 '뼈와 살'에 대한 생각이 떠올랐습니다.


저 역시도 누군가가 당신은 어떻게 교회생활하게 되었나요? 라고 물어본다면
전자와 같은 대답을 했을 것입니다.
(지금도 그 생생한 느낌과 맛을 가끔 떠올립니다)
그러나 왜 교회생활을 하고 있느냐? 라고 물어본다면
그 근거는 후자라고 대답할 것입니다.


무슨 얘기냐구요?
거의 대부분의 사람들이 교회생활을 시작할 때는
부모님이나 가까운 이웃분들의 소개로, 또한 형제자매님의 사랑으로 연결되어
하나님을 알게 되고 교회생활을 시작하게 됩니다(물론 하나님의 뜻 안에서...)
첨엔 아무것도 모를 때는 말씀 한마디, 찬송 한 구절이 새롭습니다.
그러나 점차로 성경에 대한 지식이 쌓이고 체험이 쌓이면서
어떤 이는 이게 옳은지 저게 옳은지.....
어떤 이는 성경에서 말하는 사랑과 선행에 힘쓰느라 애쓰다 보니
(물론 정말 필요하고 좋은 것이지만)
어느새 그것이 자기의 의(義)가 되어 있고.....
또, 어떤 이는..... etc.


세월이 지날 때 우리가 교회생활에 보존될 수 있는 근거는 무엇인가요?
결국은 뼈대라고 할 수 있는 진리, 즉 말씀입니다.
물론 주님의 은혜와 긍휼하심이 지금껏 우릴 보존하는 것은 당연한 말씀이지요...
밖에서 볼 때 복음 활동이 활발하고 사랑과 선행과 구제 활동이 많고
찬송이 살아있고 크고 작은 경조사에 교회가 일사불란하게 움직인다 하더라도
이것이 우리를 교회생활에 끝까지 보존할 수 없고
다만 이러한 사랑과 격려들 안에서 진리의 말씀이 우리에게 새겨질 때
이것이 바로 교회생활의 뼈대로서 진국이 되어 우릴 주님 오실 때까지 보존할 것입니다.


그리고,
이러한 뼈대 위에 토실토실한 살이 붙을 때
(살은 없고 앙상한 뼈만 있는 것도 이상하고...
뼈대는 약한데 살만 충만하여 흐느적 거리는 것도 이상하고...)
뼈와 살의 균형이 잘 잡혀야 건강한 몸으로서의 역할을 다할 것 같습니다.


그에게서 온몸이
각 마디를 통하여 도움을 입음으로 연락하고 상합하여
각 지체의 분량대로 역사하여 그 몸을 자라게 하며
사랑 안에서 스스로 세우느니라(엡4:16).


하나님의 영원한 경륜에 대한 이상이 우리에게 더 새겨지게 하소서!
그 영에 대하여! 몸에 대하여! 새 예루살렘에 대하여!
우리의 눈이 더 열리게 하소서!



글쓴이 : 작은감자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삭제하시겠습니까?

  • 시끄러움은 좋은 징조입니다.
    이태원에 가게를 갖고 있다 보니... 각국 나라 사람들을 다 보게 됩니다. 미국 캐나다 러시아 유럽계..필리핀..일본..심지어는 한국어를 유창하게 하는 화교까지.. ..좋은 점은 각국 나라 사람...
  • 참으로 있는 것
    아침에 이런 묵상이 있었습니다. 아예 처음부터 존재하지 않아 볼 수 없는 것이 있는가 하면 잠깐 있다가도 없는 듯 사라지는 것이 있습니다. 반면에 비록 육신의 눈으로 볼 수 없어도 실재하는...
  • 당신의 노래를 부르게 하소서
    • 유진
    • 조회 수 3985
    • 17.08.02.16:48
    주님 안의 사랑하는 형제 자매들 당신의 노래를 부르게 하소서 생명의 노래를 그리워하는 나이 드신 분들과 생명이 부족한 세상이 가미된 노래에 젖어든 젊은 세대들에게 당신의 노래를 부르게 ...
  • 시원치 못한 사람
    왜... 그런 경우 있잖아요..? 사람이 말이 좀 어눌하고 떠듬 떠듬거리는 사람을 말할 때 ‘그 사람 참, 말 시원치 않네’라고... 고린도후서 10장 10절은 이렇게 말하고 있습니다. ‘저희 말이 그 ...
  • 마땅히 생각할 그 이상의 생각을 품지 않음
    목양의 원칙에서 사람들을 만날 때 너무 많은 말을 하지 않도록 주의하라 이 말씀에서 빛비춤을 받습니다. 상대편의 어떤 것을 고려하지 않고 마땅히 생각할 그 이상을 생각함으로 함부로 말을 ...
  • 몸의 거부하는 본성
    정상적인 몸은 어떤 것을 받아들이는 본성이 있을 뿐 아니라 또한 거부하는 본성이 있습니다. 우리 몸은 음식을 받아들이지만 음식 안에 섞여 있는 돌을 받아들지는 않습니다. 받아들이는 본성...
  • 생명이 흘러 나가야
    • 유진
    • 조회 수 3931
    • 17.07.21.15:11
    주님을 위한 많은 일꾼들이 있지만 생명 안에서 주님을 섬기는 사람들은 많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우리는 당대에 많은 사람들에게 인정받고 흥왕했던 일들을 볼 수 있지만 시간의 시험이 지났...
  • 남아 있는 열매를 맺음의 비결과 교회 건축의 상관성
    * 아랫글은 책에서 본 이상만이 아니라, 체험성 짙은 방식으로 전개해 본, "남아 있는 열매를 맺음의 비결과 교회 건축의 상관성"에 대한 글로서, 수년간 제가 써 보기를 갈망했던 것인데, 제 ...
  • 뼈와 살에 대하여
    뼈와 살에 대하여... 뼈에 대한 글자 그대로의 느낌을 말하자면 딱딱하고 흔들림이 없고 중심에 있는...등의 이미지가 있습니다. 살은 우선 느낌이 부드럽고 보이는 바깥 부분에서 중심을 감싸...
  • 건축을 위한 조건은 부서짐
    오늘 아침 일찍 학교 운동장을 돌면서 말씀을 묵상하고, 또 나의 지나간 교회생활의 시간들과, 현재 교회 안에서 주님의 움직이심을 주욱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무언가 희미하던 빛이 점점 분명...
  • 먼저 합당히 듣는 법을 배웠더라면..
    당장의 필요를 채우려 잘못된 길로 들어섰고 잘못된 길로 들어서게 했네 기도를 한다는 것은 영을 사용한다는 것은 말하는 것을 배우는 것이 아닌 듣는 것을 배우는 것 합당하게 들을 줄 알 때 ...
  • 주의 회복을 갈망하는 우리는...
    아 주의 영광스런 회복!! 이렇게 외칠 때 우린 자신이 정말 굉장한 사람인 줄 착각하기도 합니다. (사실 그분의 영광스런 경륜 안에서 보면 굉장하지만) 주의 회복 안에 불림받은 우리는 그러나...
  • 오늘 아침엔 오랜만에 집사람하고 산책을 했습니다.
    산책하면서도 제 안에서는 그리스도에 대한 인상과 누림으로 충만했습니다. 이번 학기 수요집회 주제가 만유를 포함한 그리스도인데, 그 참된 의미는 그리스도가 모든 적극적인 것들의 실재시라...
  • 십자가에서 내려오면, '왕'이 아닙니다
    마태복음은 왕이신 구주에 관한 복음입니다. 왕의 조상들과 신분(마1:1-2:23)으로부터 시작하여 왕의 기름 부으심(3:1-4:11), 왕의 사역(4:12-11:30). 왕의 배척받으심(12:1-27:66), 왕의 승리(...
  • 주께서 시온 택해
    • 유진
    • 조회 수 4260
    • 1
    • 17.06.29.13:38
    우리의 교회 생활이 항상 누림으로 가득한지에 대해 누군가가 질문을 한다면 어떻게 답변하는 것이 좋을까요? 우리는 ‘믿음으로’ 그렇다고 대답할 수 있을지는 모르지만 우리의 교회 생활의 상...
  • 집안에는 여자가 잘 들어와야 한다?
    집안엔 여자가 잘 들어와야 한다고요? 무슨 구석기 시대 고리 타분한 얘기를 하냐고 생각하실 수도 있습니다. 근데 성경을 보면 어느 정도는 일리가 있음을 볼 수 있을 겁니다. 맨 먼저 나오는 ...
  • 봉사하면서 배우는 중요한 공과들
    다들 오랜만에 지면으로 뵙습니다. 저는 미국 텍사스 주의 어느 도시에서 캠퍼스에서 전시간으로 주님을 섬기는 한 형제입니다. 그동안 글을 올려보려고 했지만 제 안에서 익힌 것, 참되다고 확...
  • 주님의 주권
    슬픈 마음 있는 사람을 위로한다고 말하지 마세요.... 다만 주님께 가져가 기도하여 주세요. 이것이 당신께서 하실 가장 좋은 방법입니다. 슬픈 마음 있는 사람에게 기도 했다고 말하지 마세요....
  • 전환되기 위해서는..
    • 유진
    • 조회 수 4057
    • 17.06.19.14:39
    짐을 지고 왔다가 다시 지고 갈 때가 많았네 부담을 해방하고 싶었지만 그럴 기회가 없을 때가 많아 우리는 집회의 공허함을 피하기 위해 많은 말을 하도록 사람들을 가르쳤지만 이제는 영 안의...
  • 진정 자아가 해방되었다면 기능이 나타날 것이다.
    얼마전 말씀 안에서 '개인의 실패가 교회에 해를 주지 않는 것은 절대로 없다' 이 말씀에 약간 충격을 받았습니다. 아, 그렇구나... 나는 나 개인만이 아니구나... 본래 저의 생각은 '나는 실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