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교회 교회자료 홈페이지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지방교회 교회자료 홈페이지는 지방교회에 대한 공정하고 편견없는 자료를 제시함으로 워치만 니와 위트니스 리의 사역 및 지방교회에 대해 정확한 사실을 알기를 원하는 모든 분들에게 균형잡힌 인식과 도움을 드리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공지사항

교회와 신앙
현대종교
이인규님
김홍기 목사
추천문서

최근문서

최근댓글





장  

조회 수 3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부흥의 일 vs 계시에서 나온 일



요한복음 11장에서 마리아와 마르다라는 두 자매가 언급됩니다. 기독교에는 이 두 자매에 관한 정확한 이해가 없습니다. 마리아는 단지 ‘조용한’ 사람이 아니라 자신을 멈춘 사람이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조용할 수는 있지만 자신을 멈출 수는 없습니다. 마르다는 매우 활발했지만 역시 자신을 멈출 수 없었습니다. 어떤 자매들은 매우 활발합니다. 그들은 전형적인 ‘마르다들’입니다. 다른 자매들은 매우 조용합니다. 그들은 전형적인 ‘마리아들’처럼 보입니다. 그러나 두 무리의 자매들이 다 ‘마르다들’일 가능성이 있습니다.


외적으로 조용한 이들도 내적으로는 여전히 잠잠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집회에서 많은 자매들이 고개를 숙이고 조용히 기도하지만, 그들의 혈액 세포는 최고 속도로 경주하고 있습니다. 그들은 외적으로는 조용하지만 내적으로는 멈출 수 없습니다. 반대로 어떤 자매들은 외적으로는 부지런히 달리고 있지만 그들의 속 존재는 안식 가운데 있습니다. 그러므로 조용함이나 활발함은 그 자매가 마리아인가 마르다인가를 결정하지 않습니다. 문제는 그가 조용한가 활발한가에 있지 않고 자신을 멈추었는가에 있습니다.


비록 각처에서 성도들이 부흥 집회에 열심히 참석하지만, 우리는 ‘차분한’ 집회를 열고 싶습니다. 우리의 관념은 근본적으로 다릅니다. 나는 어떤 사람들이 이러한 메시지에 자극을 받거나 이러한 메시지의 결과로 매우 흥분할까 봐 아주 염려가 됩니다. 왜냐하면 이러한 메시지들은 사람들을 흥분시키기 위한 것이 아니라 그들 자신을 완전히 멈추게 하기 위한 것이기 때문입니다.


존 웨슬리(John Wesley)와 친첸도르프(Zinzendorf) 백작의 때부터 이백여 년 동안 유럽 대륙에 있는 교회들은 부흥의 길을 갔습니다. 그 이백 년 동안 유럽 대륙에 있는 교회들은 부흥의 일을 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도 역시 깊은 방식으로 그분을 아는 소수의 사람들을 일으키셨습니다. 이러한 사람들은 부흥의 길이 하나님께서 그분의 목적을 성취하시는 최상의 길이 아니라는 것을 거듭 지적했습니다. 부흥의 길은 사람들을 구원으로 이끌 수 있지만, 교회에 대한 하나님의 계획을 성취할 수는 없습니다. 부흥의 길은 교회의 인수를 증가하게 할 수 있지만, 그리스도의 몸의 신장을 증가하게 할 수는 없습니다.


오랜 기간 동안 우리는 부흥의 일을 하는 성도들에게 “우리는 여러분의 일이 그리스도인들에게 얼마간의 도움을 준 것을 인정하지만, 여러분의 일은 하나님의 계획을 이룰 수 없습니다.”라고 외쳤습니다. 대부분의 성도들이 부흥에 관심을 기울이지만 우리는 이러한 일을 할 수 없습니다. 오늘날 주님의 교회들에게 필요한 것은 부흥의 일이 아니라 계시에서 나온 일입니다. 우리는 반드시 주님께서 그분을 위하는 마음이 있는 우리 모두에게 오셔서, 그분의 영원한 계획 안에서 무엇을 성취하기 원하시는지를 보여 주시도록 허락해 드려야 합니다.


바울은 에베소서를 쓸 때, 하나님께서 성도들에게 지혜와 계시의 영을 주셔서 그분을 온전히 알게 해 주시고, 우리가 그분께서 부르신 소망이 무엇이며 성도들 가운데 있는 하나님의 유업의 영광의 풍성이 무엇인지를 알게 해 주시고, 믿는 우리들을 향한 그분의 능력이 지극히 크다는 것을 알게 해 주시고, 만물 안에서 만물을 충만하게 하시는 분의 충만인, 그리스도의 몸인 교회를 알게 해 주시기를 기도했습니다(비교 1:17-19, 23). 이러한 인식은 흥분됨으로 얻을 수 있는 것이 아닙니다. 이러한 인식을 얻으려면 성령의 계시가 필요합니다.


우리는 일 년에 두 번씩 사흘 동안, 성도들이 계속해서 할렐루야를 외치는 특별 집회를 할 수 있습니다. 그들이 이렇게 ‘펌프로 공기를 주입받은’ 후에 어떤 일이 생깁니까? 우리는 공기가 빨리 주입될수록 빨리 새어나간다는 것을 알아야 합니다. 그렇게 ‘펌프로 공기를 주입받은’ 후에 어떤 지방의 교회는 그들의 집회를 계속할 수 없습니다. 부흥의 일에서는 항상 이러한 결과가 나옵니다.


중국 대륙에서 많은 사람들이 부흥 운동가의 완벽한 예인 쑹상지에(宋尙節)의 부흥시키는 일을 통해 구원받았습니다. 쑹상지에가 집회를 할 때, 사람들은 오면서 “예수님의 보혈이 내 마음을 씻었네, 내 마음을 씻었네. 내 검은 마음을 흰 마음으로 바꾸었네.”라고 외쳤습니다. 그러한 열흘간의 부흥회 후에 그가 떠나면 모든 것이 새어 나가 버렸습니다. 그러면 왕밍다오(王明道)가 왔고, 다시 사람들은 나이 든 사람이나 젊은 사람이나 “예수님의 보혈이 내 마음을 씻었네, 내 마음을 씻었네. 내 검은 마음을 흰 마음으로 바꾸었네.”라고 찬송했습니다.


왕밍다오가 떠난 후 두 달이 지나 영이 메마르거나 새어 나가면, 많은 사람들이 집회에 나오지 않았습니다. 그 결과 장로들과 목사들은 모여서 그 상황에 대해 상의하고 광둥 성(廣東省)에 있는 아무개 형제를 초청하는 전보를 보냈습니다. 그러면 또다시 모두가 함께 모여 기도하고 주님께 감사하고 찬양했습니다. 지난 이백 년간 교회는 지속적으로 부흥회를 의지하는 생활을 해 왔습니다. 이것은 아편 주사에 중독된 것과 같습니다. 교회 안의 인수는 증가했지만, 교회 안에서 그리스도의 신장은 늘지 않았습니다.


우리는 반드시 자문해 보아야 합니다. 우리는 이곳 대만에서 무엇을 하고 있습니까? 우리는 부흥의 일을 하고 있습니까? 아니면 우리는 그리스도께서 교회 안에서 그분의 신장을 증가시키기 위한 길을 제공하고 있습니까? 우리는 결코 사람들을 구원으로 인도하는 복음 전파를 멸시해서는 안 됩니다. 그러나 우리는 사람들을 구원으로 이끌기 위해 복음을 전파하는 데 주의를 기울이면서 동시에 그들이 구원받은 후에 그리스도를 아는 것을 소홀히 하지 말아야 한다는 것을 염두에 두어야 합니다.


복음 전파는 재료를 찾기 위한 것이고, 사람들을 그리스도에 대한 인식으로 이끄는 것은 이러한 재료들을 건축하기 위한 것입니다. 성도들이 교회 안에서 건축되고 온전하게 되는 정도는 우리가 그리스도를 내적으로 얼마나 아는지에 달려 있습니다. 이런 이유로 나는 사람들이 나에게 교회의 상태에 관해 발할 때, 이미 그것을 예상했기 때문에 놀라지 않습니다. 성도들에게 그리스도에 대한 충분한 내적인 인식이 없다면, 부흥의 일 이외에 무엇을 할 수 있겠습니까? 우리는 우리 가운데에 이러한 말씀에 빛 비춤을 받는 이들이 있도록 주님의 긍휼이 필요합니다.


부디 하나님께서 그분의 교회에게 계시의 영을 주셔서 많은 성도들의 눈이 열리기를 바랍니다. 우리의 의도는 주님을 위한 마음이 없는 이들이 주님을 위한 마음을 갖도록 하는 것도 아니고, 주님을 위한 마음이 있는 이들이 주님을 위해 더 열성적이 되게 하는 것도 아닙니다. 오히려 우리의 갈망은 우리 가운데서 긍휼을 받고 빛 비춤을 받는 이들이 있기를 원하는 것입니다.


우리는 부흥에 주의를 기울여서는 안 됩니다. 우리는 부흥을 계시로 바꾸어야 합니다. 우리에게는 계시가 필요합니다. 각 지방에서 봉사하는 성도들은 하나님의 계획을 보야야 하고, 그리스도께서 그들 안에서 생명이신 것을 보아야 합니다. 우리는 우리 자신이 그리스도께 문제이고 좌절 요인이라는 것을 보아야 합니다. 우리는 엎드려, 우리 자신을 멈추고, 그리스도께 완전히 굴복하고, 그분께 절대적으로 항복하고, 우리의 모든 권리와 입지를 그분께 드려야 합니다.


그 어떤 미덕도 그리스도를 대치할 수 없습니다. 우리의 열성이나 인내나 겸손이나 친절까지도 그러합니다. 오직 그리스도 자신만이 그리스도이십니다. 악이 그리스도가 아니라는 것은 명백하지만, 선(善)도 그리스도가 아닙니다. 오직 그리스도 자신만이 그리스도이십니다. 비록 우리는 아직도 우리의 선을 살고 있지만, 그리스도께서 우리를 통해 살아내시는 생명은 우리의 선을 능가합니다. 우리는 이것을 보아야 합니다. 이것이 오늘 주님께서 하시고자 하는 일입니다. 우리는 복음전파를 멸시하지 말아야 하지만, 이러한 계시에 주의를 기울여야 합니다. 나는 우리 모두가 이것을 보고, 이것에 주의를 기울이며, 우리가 본 바를 확산하기 원합니다.


위트니스 리
[주님의 상 집회와 생명의 추구를 위한 지침,
제9장 그리스도께서 사람 안에서 형상을 이루시는 단계들, 한국복음서원]



위트니스 리(Witness Lee)

위트니스 리 형제님의 글을 모아 둔 게시판입니다.

  1. 부흥의 일 vs 계시에서 나온 일

    부흥의 일 vs 계시에서 나온 일 요한복음 11장에서 마리아와 마르다라는 두 자매가 언급됩니다. 기독교에는 이 두 자매에 관한 정확한 이해가 없습니다. 마리아는 단지 ‘조용한’ 사람이 아니라 자신을 멈춘 사람이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조용할 수는 ...
    Date2017.10.11 Reply0 Views35
    Read More
  2. 봉사는 주님의 영을 갖는 문제임

    봉사는 주님의 영을 갖는 문제임 주님의 회복은 그리스도의 몸을 회복하는 것이다. 주님의 회복은 유기체를 회복하는 것이지 조직을 회복하는 것이 아니다. 우리에게는 많은 동역자들과 교회들이 있고, 전 시간으로 주님을 섬기도록 청년들을 기르고 있...
    Date2017.08.18 Reply0 Views192
    Read More
  3. '특수 식물'을 자라게 함

    '특수 식물'을 자라게 함 직사광선 아래서는 잘 자라지 못하는 식물들이 있는데, 그런 식물들은 반드시 서늘하고 그늘진 곳에 심어져야 한다. 어떤 그리스도인들은 이러한 특별한 식물과 같아서, 햇볕이 너무 많으면 쉽게 죽어버린다. 우리는 그들이 처...
    Date2017.07.18 Reply0 Views170
    Read More
  4. 주님의 상 집회에는 하나님 앞에 어떤 순서도 없음

    주님의 상 집회에는 순서가 없음 어떤 지방에 있는 책임 형제들은 주님의 상 집회에서 항상 앞에 앉는다. 성경에서 우리는 이것을 발견할 수 없다. 주님의 상 집회에는 형제들만 있을 뿐 책임 형제들은 없다. 책임 형제들이 앞에 앉는다면, 그것은 주로...
    Date2017.06.24 Reply3 Views373
    Read More
  5. 몸의 생활은 영을 따라 행하는 것의 결과임

    몸의 생활은 영을 따라 행하는 것의 결과임 로마서 12장에 있는 그리스도의 몸은 로마서 8장에서 영을 따라 행하는 체험의 결과이다. 하나님의 경륜에 관한 바울의 조망에 따르면 그리스도의 몸의 모든 지체들은 영을 따라 행하는 사람들이어야 한다. ...
    Date2017.06.16 Reply0 Views277
    Read More
  6. 온 몸에 유익을 주는 몸의 교통

    온 몸에 유익을 주는 몸의 교통 인간 사회에서는 일반적으로 많은 일들이 공개적인 모임에서 토론되지 않고 작은 모임에서 은밀하게 토론된다. 은밀한 토론 후에 공개적인 모임을 갖는다. 교회 생활 안에서 우리의 실행이 이와 같이 되어서는 안 된다. 교회 ...
    Date2017.06.13 Reply0 Views238
    Read More
  7. 교회의 주인들은 성도들임

    교회는 하나님과 그리스도와 성도들의 교회임 신약은 우리에게 교회가 하나님의 교회이고(고전 1:2, 10:32), 그리스도의 교회이며(롬 16:16), 성도들의 교회인 것(고전 14:33)을 보여준다. 성경은 사도들의 교회나 장로들의 교회에 대해 언급하지 않는다. 사...
    Date2017.06.09 Reply0 Views247
    Read More
  8. 교회의 표현은 모든 지방에서 하나임

    교회의 표현은 모든 지방에서 하나임 우리는 교회가 이 땅에서 사람들이 모이는 지방에서 표현되어져야 한다는 것을 깨달을 필요가 있다. 게다가 교회의 각각의 표현은 그것이 어디에 있든 하나여야 한다. 우리는 나뉘어질 이유가 없다. 만일 우리가 런...
    Date2017.01.17 Reply0 Views519
    Read More
  9. 위트니스 리와 교황의 칭호

    위트니스 리와 교황의 칭호 "신약의 사역에서 누가 교황인가" 누가 인도하는가? 사도들의 가르침이 인도한다. 베드로가 책망을 받았을 때, 사실상 그를 책망한 것은 바울이 아니었다. 바로 신약에 있는 가르침이 그를 책망했다. 만약 어떤 사람이 ...
    Date2015.03.24 Reply1 Views2289
    Read More
  10. 아버지 집에 있는 많은 거처들

    아버지 집에 있는 많은 거처들 "내 아버지 집에 거할 곳이 많도다 그렇지 않으면 너희에게 일렀으리라 내가 너희를 위하여 처소를 예비하러 가노니 가서 너희를 위하여 처소를 예비하면 내가 다시 와서 너희를 내게로 영접하여 나 있는 곳에 너희도 있...
    Date2014.03.07 Reply0 Views3633
    Read More
  11. 그리스도께서 제자들을 떠나심

    그리스도께서 제자들을 떠나심 요한복음 14장부터 하나의 변화가 시작되었다. 주님은 자신이 떠나시려 한다고 제자들에게 말씀하셨다(2절). 이 소식은 그들을 불안하게 했다. 왜냐하면 그들은 그분과 함께 있음을 누렸기 때문이다. 그분은 계속...
    Date2014.01.02 Reply0 Views3238
    Read More
  12. 그리스도를 호흡함

    그리스도를 호흡함 하나님은 아내를 향한 남편의 사랑이나 남편에 대한 아내의 순종도 원치 않으신다. 하나님은 오직 그리스도만 원하신다. 우리는 그리스도로 인해 살아야 한다. 그러므로 우리에게는 주님 없이는 살 수 없다는 깊은 확신이 필요하...
    Date2013.12.17 Reply0 Views3485
    Read More
  13. 그리스도가 그분의 지체들과 하나임

    그리스도가 그분의 지체들과 하나임 그리스도 안에서 믿는이들인 우리는 하나님과 하나가 되었고 그리스도의 지체들이 되었다. 하나님은 그리스도 안에 체현되시고 그리스도는 개인적인 그리스도이시며 단체적인 그리스도이시다. 개인적인 그리스도...
    Date2013.12.04 Reply0 Views3399
    Read More
  14. 그리스도를 잡으려고 좇아감

    그리스도를 잡으려고 좇아감 바울은 그리스도를 잡으려고 위를 향하여 필사적이었다. 주의 회복 안에서 우리는 또한 아래로 향하게 하는 시대의 흐름에 대항하여 싸울 필요가 있다. 사단은 간교하다. 그는 어떤 것이든지 그리스도를 대치하는 것으...
    Date2013.11.21 Reply0 Views2494
    Read More
  15. 빗나가지 않고 중심 노선을 취함

    빗나가지 않고 중심 노선을 취함 여기 신약 사역의 바울의 부분에서 우리는 몇가지 요소, 몇가지 내재적 본질을 갖는다. 이들은 중요한 항목들이다. 내가 전한 것과 달리 전하기 위해 다른 어떤 새로운 사상이나 어떤 특별한 요점을 골라낼 필요...
    Date2013.11.20 Reply0 Views2442
    Read More
  16. 사역의 내재적 본질에 대한 인식의 필요성

    사역의 내재적 본질에 대한 인식의 필요성 이와 같은 메시지의 경우에, 우리는 이러한 진리들의 깊이 안으로 인도받고 그 실제가 우리의 존재 안으로 조성되게 하기 위해 충분하고도 필사적인 기도와 교통이 필요하다. 내가 여러분에게 교통하고...
    Date2013.11.19 Reply0 Views2544
    Read More
  17. 오르락내리락 하는 중의 변화

    오르락내리락 하는 중의 변화 예수는 종교나 교리가 아니다. 그분은 삼층천 안에 살고 계시는 실제이실 뿐 아니라, 더욱이 우리 존재 안에서 보다 더한 실제이시다. 또한 그분은 항상 우리 안에서 움직이고 계신다. 특히 젊은 사람들에게 있어서...
    Date2013.11.15 Reply0 Views2536
    Read More
  18. 하나님은 일보다도 사람을 더욱 중히 보심

    하나님은 일보다도 사람을 더욱 중히 보심 교회 안에서는 무엇보다 사람이 가장 중요하다. 사람의 중요성은 어떤 일의 중요성을 훨씬 능가한다. 세상 사람은 정반대로 사람보다 일을 더 중요시한다. 그러나 우리에게는 일보다 사람이 더 중요하다. ...
    Date2013.11.14 Reply0 Views2435
    Read More
  19. 장 칼뱅과 카스파르 슈뱅크밸트

    장 칼뱅과 카스파르 슈뱅크밸트 “성경은 교리를 말하는 책이지만 교리보다 생명과 체험을 중시한다. 교리만 가지고 성경을 이해하려고 한다면 그것은 불가능하다. 요한일서 2장 27절과 28절의 말씀을 머리로 생각하면 모순되지만, 체험을 따라 말하...
    Date2013.09.13 Reply0 Views2085
    Read More
  20. 역사 안의 몇 차례 주님의 중대한 회복

    역사 안의 몇 차례 주님의 중대한 회복 청교도들의 반응은 하나님의 뜻을 완성하는 길에 있지 않다 오늘 저녁 우리는 계속하여 주님의 회복의 역사 안에 있는 일들을 보기로 한다. 우리는 교회가 세워진 지 얼마 안 되어 간교한 자가 무언가를 가...
    Date2013.06.04 Reply0 Views2694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Next
/ 6
52
yesterday: 459
total: 662192

사용자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