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교회 교회자료 홈페이지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지방교회 교회자료 홈페이지는 지방교회에 대한 공정하고 편견없는 자료를 제시함으로 워치만 니와 위트니스 리의 사역 및 지방교회에 대해 정확한 사실을 알기를 원하는 모든 분들에게 균형잡힌 인식과 도움을 드리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공지사항

교회와 신앙
현대종교
이인규님
김홍기 목사
추천문서

최근문서

최근댓글





장  

조회 수 268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워치만니 형제가 한 동역자에게 보낸 편지

 

 

광희 형제 :

 

내 마음 속에 계속 자네에게 편지하고 싶은 느낌이 있었네. 그러나 나는 나의 생각이 성숙하지 않은 것일까 두려워 계속 지체해 왔었네. 내 생각에 이제는 때가 된 것 같네. 나는 자네가 이 편지를 하나님 앞에 놓고 기도하기 바라네.

 

홍콩과 광주(廣州)에는 동역자 사이의 어려움과 교회의 어려움이 클 것 같네. 내가 아래에 적은 것들은 주님의 은혜 가운데 이러한 상태로 변하기를 바라는 맘에서 하는 말일세.

 

(1) 인도하는 사람은 사람을 사랑하는 것을 배우고, 다른 사람을 생각하고, 염려하고, 다른 사람을 위해 자기를 희생하고, 모든 것을 주어야 하네. 자기를 버리지 못하는 사람은 인도할 자격이 없어. 다른 사람에게 모든 것을 주는 훈련을 하고 자기가 어려운 가운데에서도 주는 사람에게 주님은 축복을 하신다네.

 

(2) 사역하는 사람의 속에 있는 역량(力量)이 밖으로 나오는 사역이 돼야 하네. 만일 억지로 과장할 때는 흘러나오는 것이 적게 되며 이러한 상태는 다 주님 앞에 바른 것이 아닐세. 속이 풍성할 때는 억지로 하지 않아도 무엇이든지 다 흘러나오게 된다네. 오직 자네 자신이 영적인 사람이어야 하며, 영적인 사람인 것처럼 만들어서는 안 되네.

 

(3) 사역에 있어서 듣는 것을 배우게. 사도행전 15장의 가르침은 곧 듣는 것일세. 다른 형제의 뜻을 듣고 그 안에 있는 성령의 음성을 두려워할 줄 알아야 하네. 마음으로 두려워해야 하네. 형제의 말을 듣지 않는 것은 성령의 말을 듣지 않는 것일세. 모든 사역자들과 장로들은 형제 자매의 말을 잘 들어야 하네. 반드시 형제 자매들에게 말할 기회를 주게. 부드럽게, 부서져서, 들어야 하네.

 

(4) 많은 사람의 문제가 부서지지 않은 데 있네. 부서진다는 말은 들었지만 무엇이 부서지는 것인지를 모르는 것이지. 부서지고 나면 어떤 일에 대해서 함부로 단정짓지 않고, 어떤 말씀에 대해서도 함부로 단정짓지 않고, 어떤 사람에 대해서도 자기가 잘 안다고 하지 않고, 어떤 일에 대해서도 잘 할 수 있다고 하지 않네. 함부로 권위를 쓰지 않고 다른 사람들로 하여금 자기의 권위를 받아들이도록 요구하지도 않는다네. 또 함부로 사람을 판단하지 않고 모든 일에 신중하다네. 부서진 사람은 자기를 보호하지 않고 더이상 자기 분석을 하지 않는다네.

 

(5) 집회 가운데에서나 교회 생활 가운데에서 너무 긴장하지 말게. 교회의 일에서 「자기 혼자」 하지 않는 것을 배워야 하네, 많은 일을 형제 자매에게 나누어주고 그들이 결정하도록 하게. 자네는 다만 일하기 전에 그들에게 분명한 원칙을 알려 주고, 일한 후에 그들이 어떻게 일했는가를 살펴보게. 「자기 혼자」한 일은 대부분이 착오를 낳는다네. 형제에게 맡겨 주고 나눠 주는 것을 배우게.

 

(6) 하나님의 영은 교회 가운데에서 억지로 하시지 않는다네. 자네가 그에게 순종하지 않을 때 그는 기름부음의 공급을 해주시지 않으므로 교회는 피로와 권태를 느끼게 돼. 자네의 영이 강할 때는 10분 내에 그것을 뚫고 청중을 제압할 수 있지만, 영이 약하면 「큰 소리」로 「위협하는 말」을 하고 「많은 시간 동안」 얘기해도 그것으로 형제 자매를 도울 수 없고 오히려 해를 입히게 된다네.

 

(7) 너무 오래, 너무 많이 말씀을 전하지 말게. 그렇지 않으면 신도들의 영이 피로함을 느끼게 돼. 말씀의 내용은 평상시의 생각을 거절하고, 천한 말씨를 거절하고, 유치한 비유를 거절하며, 사람들의 유치함을 지나치게 들먹거리는 것을 버려야 하네.

 

(8) 기도 집회에서 가장 깊은 시험은 말씀을 많이 전하는 것일세. 기도 집회에서는 기도를 해야지 말씀이 많으면 마음이 무거워지므로 기도 집회는 실패하게 된다네.

 

(9) 1948년, 내가 고령(鼓嶺)에서 다스린 것은 특별히 예외적인 것이었네. 사역하는 사람은 자기를 다스리는 것부터 배워야 해. 배우는 것이 적고, 아는 것이 적고, 부서지는 것이 적으면 결정을 옳게 내릴 수 없고 사람을 다스릴 수 없어. 너무 급히 확신을 갖고 일하지 말고 두려우며 떨며 일을 해야 하네. 절대로 영적인 것을 쉽게 보지 말게. 마음 속에서부터 배워야 하네.

 

(10) 자기의 판단을 믿지 않는 것을 배워야 하네. 자기가 옳다 여기는 것이 다 옳은 것이 아니고 자기가 그르다 여기는 것이 다 그른 것이 아닐세. 겸손을 배우는 데는 적어도 몇 년이 걸린다네. 그러므로 지금은 그렇게 확신 있게, 완벽히 하려 하지 말게.

 

(11) 자기의 판단이 정확한 데 이르기 전에 사람들에게 듣도록 하는 것은 위험한 일일세. 주님이 자네의 몸에서 역사하여 생각이 처리되고, 자신이 부서질 때만이 하나님의 뜻을 알 수 있고 권위를 가질 수 있네. 권위란 하나님의 뜻을 아는 데 그 근거를 두는 것이므로, 주님의 뜻과 마음이 없을 때에는 권위도 없게 되네.

 

(12) 하나님의 종은 마땅히 하나님으로 말미암아 그 도량(度量)이 넓혀져야 하네. 나는 하나님이 역사하실 것을 믿네. 자네 스스로 자신 속을 들여다보지 말게. 들여다볼수록 실망하게 된다네. 하나님께서 자네에게 인도하는 책임을 지게 하실 걸세. 홍콩의 사역은 인도하심을 따라 사람을 보내게 될 걸세. 우리는 다만 안식해야 하네.

 

이 긴 편지를 자네가 주님 앞에서 자세히 읽기 바라네, 나는 이러한 것들이 어려운 것임을 알지만 주님이 자네를 깨뜨려 그의 손 안에서 유용하게 되기를 바라네.

 

주님의 은혜가 함께 하기를!

 

1950년 3월 1일 니 토셍


워치만 니
[회복의 밝은 빛들, p.164-167, 한국복음서원]

 


워치만 니(Watchman Nee)

워치만 니 형제님의 글을 모아 둔 게시판입니다.

  1. 죄와 죄들의 차이

    죄와 죄들의 차이 우리는 아주 쉽게 죄와 죄들의 차이를 이해할 수 있다. 죄는 단수이고 죄들은 복수이다. 우리는 죄와 죄들의 차이를 반드시 알아야 한다. 만일 당신이 죄와 죄들을 구분할 줄 모른다면, 당신은 구원에 대하여도 분명하지 않을 것이다. 죄와 ...
    Date2015.10.21 Reply0 Views2077
    Read More
  2. 워치만 니와 인도직분

    워치만 니와 인도직분 "신약의 사역에서 누가 교황인가" 누가 인도하는가? 사도들의 가르침이 인도한다. 베드로가 책망을 받았을 때, 사실상 그를 책망한 것은 바울이 아니었다. 바로 신약에 있는 가르침이 그를 책망했다. 만약 어떤 사람이 복음 ...
    Date2015.03.24 Reply0 Views2185
    Read More
  3. 영적인 모순

    L. C. 형제의 간증 나는 무의식중에 구원받았습니다. 구원받은 후에는 성경 읽고 기도하는 것을 좋아하고, 목사가 되려고 생각했습니다. 후에 신학교에 들어가서 공부하고, 삼년 후에 졸업하여 전도의 일을 하도록 파견되었습니다. 워치만 니 형제님이 ...
    Date2014.03.05 Reply0 Views3844
    Read More
  4. 마음 속의 부담

    마음 속의 부담 문 : 해답을 구해야 할 일이 하나 있습니다. 저는 지난 해 부흥회에서 성령이 내 마음 안에서 역사하심을 받았습니다. 그분은 먼저 첫날 나로 크게 울며 용서를 구하게 하시어 많은 죄들을 여러 사람 앞에서 밝히 시인하게 하셨습니...
    Date2013.12.06 Reply0 Views3837
    Read More
  5. 많은 사람들의 의견이 하나님의 뜻인가?

    많은 사람들의 의견이 하나님의 뜻인가? 한번은 란(欒) 형제가 동남 아시아의 어떤 지방에서 사역을 할 때, 그의 안에는 그 지방을 떠나라는 느낌이 있었고 또한 꿈도 꾸었다. 그러나 그곳의 형제들은 그를 만류했다. 본래 그는 여섯 시에 떠나려고...
    Date2013.11.20 Reply0 Views3836
    Read More
  6. 어떻게 원수를 사랑할 수 있는가?

    어떻게 원수를 사랑할 수 있는가? 오(吳) 의사(醫師)의 질문 : 우리는 어떻게 원수를 사랑할 수 있습니까? 어떤 때 저는 사람들을 잘 대하지만 그 사람이 그래도 귀찮게 한다면 어떻게 해야 합니까? 답 : 당신은 원수를 사랑할 수 없으며 영원히 원...
    Date2013.11.19 Reply0 Views3519
    Read More
  7. 생명의 성숙

    생명의 성숙 생명의 성숙에는 시간이 필요하다. 젊은 사람은 큰 두뇌를 가지고 있을 뿐 실제적인 성숙에는 이르지 못한다. 성숙은 분량의 확장의 문제이다. 당신의 분량을 넓히기 위해서는 당신의 한계를 넘어서는 고난을 주시도록 하나님께 허락해...
    Date2013.11.15 Reply0 Views3004
    Read More
  8. 영적으로 선악을 분별함

    영적으로 선악을 분별함 간증 1925년에 나는 '기독도보' 제2기를 펴내며 다니엘서 2장, 4장, 7장과 데살로니가 전서와 계시록을 언급했다. 그때 이런 예언들을 말한 것은 배움이 많지 않았기 때문에 쓴 것도 아주 간단했었다. 서문도 써서 인...
    Date2013.11.14 Reply0 Views2796
    Read More
  9. 하나님의 이기는 자들

    하나님의 이기는 자들 이기는 자는 특별한 사람이 아니다. 하나님의 이기는 자들은 하나님의 당초의 계획과 일치되는 한 무리의 사람들이다. 이기는 자들의 원칙 성경에서 하나님의 역사는 먼저 소수의 사람들을 찾아 기본으로 삼고 그런...
    Date2013.05.27 Reply1 Views4825
    Read More
  10. 한 여인이 한 사내아이를 낳다

    한 여인이 한 사내아이를 낳다 우리는 이미 창세기 2장 안의 여인을 보았다. 거기에서는 하나님의 영원한 뜻 안에서 하나님이 그분의 이름을 영화롭게 하시고자 어떠한 사람을 얻기 원하시는가를 말하고 있다. 에베소서 5장에는 다른 여인이 있는데...
    Date2013.05.24 Reply0 Views3559
    Read More
  11. 일보다 생명을 더 중요시 함

    일보다 생명을 더 중요시 함 화수은 자매의 본 일보다 생명을 더 중요시하는 데 있어서 화수은 교사는 니 형제님에게 아주 중요한 본이었다. 그는 하나님이 우리의 행함보다 우리의 어떠함을 더 중요시하신다는 것을 알았다. 그의 모든 일은 이 ...
    Date2013.05.23 Reply0 Views3152
    Read More
  12. 주님의 사역자의 성격―사람을 사랑할 줄 알아야 함

    주님의 사역자의 성격―사람을 사랑할 줄 알아야 함 Ⅰ 주님의 모든 사역자는 형제 자매를 사랑하는 마음을 가져야 할뿐 아니라 사람을 사랑하는 마음을 가져야만 한다. 솔로몬은, 『가난한 자를 조롱하는 자는 이를 지으신 주를 멸시하는 자요』(...
    Date2013.05.22 Reply0 Views3519
    Read More
  13. 주님의 사역자의 성격―고난받을 마음가짐이 있어야 함

    주님의 사역자의 성격―고난받을 마음가짐이 있어야 함 하나님을 섬기는 모든 사람은 고난받을 마음가짐이 되어 있어야 한다(벧전4:1). 이것은 상당히 중요한 문제이다. 우리가 이 문제에 대해 적극적으로 보기 전에, 먼저 우리는 그리스도인이 고난...
    Date2013.05.21 Reply0 Views3046
    Read More
  14. 워치만니 형제가 한 동역자에게 보낸 편지

    워치만니 형제가 한 동역자에게 보낸 편지 광희 형제 : 내 마음 속에 계속 자네에게 편지하고 싶은 느낌이 있었네. 그러나 나는 나의 생각이 성숙하지 않은 것일까 두려워 계속 지체해 왔었네. 내 생각에 이제는 때가 된 것 같네. 나는 자네가...
    Date2013.05.20 Reply0 Views2683
    Read More
  15. 더 깊은 기쁨

    더 깊은 기쁨 성경 : 이사야 49:4-5, 마태복음 11:25-30 1 이사야서는 하나의 선지자(先知者)의 예언서(豫言書)이다. 그 책의 많은 말들은 다 그리스도를 말한 것이다. 이사야 49장 5절은 주님께서 이 땅에 계실 때에 무슨 역사를 하셨는...
    Date2013.05.18 Reply0 Views2889
    Read More
  16. 하나님의 긍휼

    하나님의 긍휼 시 간 : 1947년 9월 5일 장 소 : 복주(福州) 모든 것이 하나님의 긍휼에 달려 있음 로마서 9장을 읽을 때, 우리는 그 안의 원칙과 적용을 주의해야 한다. 이 장이 계시하는 원칙은 모든 것이 다 하나님의 긍휼에 달려 있다...
    Date2013.05.17 Reply0 Views2853
    Read More
  17. 워치만니의 편지

    워치만니의 편지 (본 서신은 워치만니 형제님이 유럽의 여러 곳을 방문하는 중 상해 교회에 보낸 것들입니다.) 1933년 9월 13일 이곳에서의 사역은 많은 축복을 받았습니다. 소망하건대, 모든 것이 주님 앞에서 영원한 가치를 갖게 되길 ...
    Date2013.05.16 Reply0 Views2815
    Read More
  18. 교회의 정통―인도의 말씀

    교회의 정통―인도의 말씀 서문 『여호와의 말씀에 내 생각은 너희 생각과 다르며 내 길은 너희 길과 달라서 하늘이 땅보다 높음같이 내 길은 너희 길보다 높으며 내 생각은 너희 생각보다 높으니라』(사 55:8-9) 하나님은 우리 개인의 길을 ...
    Date2013.05.15 Reply0 Views3099
    Read More
  19. 서머나 교회

    서머나 교회 성경 요한계시록 2장 8절-11절 우리는 이제 계속 두번째 교회, 곧 서머나 교회를 보기로 하자. 하나님께서 우리의 눈을 뜨게 하사 우리가 이 몇 곳을 잘 보고 소홀히 넘기지 않기를 원한다. 교회 역사 가운데서 사도 시대와 ...
    Date2013.05.14 Reply0 Views3417
    Read More
  20. 척량과 흐름

    척량과 흐름 『명절 끝날 곧 큰 날에 예수께서 서서 외쳐 가라사대 누구든지 목마르거든 내게로 와서 마시라 나를 믿는 자는 성경에 이름과같이 그 배에서 생수의 강이 흘러나리라 하시니』(요 7:37-38). 『그가 나를 데리고 전 문에 이르시니...
    Date2013.05.13 Reply0 Views2688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
64
yesterday: 515
total: 606662

사용자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