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교회와 신앙
현대종교
이인규님
김홍기 목사
청신호
추천문서

최근문서

최근댓글

성경진리

영적인물

찬양노트 악보집




장  

조회 수 1356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성경대로 2015-03-17 14:40

 

부활이 언급될 때 사도행전 13:33이 말하는 "너는 내 아들이다 내가 오늘 너를 낳았다" 라고 하신 말씀도 함꼐 묵상되길 소망합니다. 많은 분들이 여기서의 오늘을 별다른 생각없이 성육신 시점으로 생각하고 읽지만 앞 뒤 문맥은 이 오늘이 '부활'의 때임을 말해 줍니다.

아멘 "1)곧 하나님이 예수를 일으키사 우리 자녀들에게 이 약속을 이루게 하셨다 함이라 2)시편 둘째 편에 기록한 바와 같이 너는 내 아들이라 오늘 너를 낳았다 하셨고"(행13:33)
.
행13:33절은 1)결과와 2)원인의 두 문장으로 되어 있습니다. 1)은 물론 부활과 관랸된 것이지만 2)는 성육신을 말하는 것입니다.
인류의 구원은 하늘로부터 오신 오직 한 분 예수님 밖에는 없다는 것입니다. 즉, 성육신 없는 부활은 없다는 것이지요.
.
"그러므로 형제들아 너희가 알 것은 이 사람을 힘입어 죄 사함을 너희에게 전하는 이것이며"(행13:38)
3/17 16:59
208.xxx.237
성경대로 성육신이 부활의 원인이라는 말은 좀.... 3/18 19:37
66.xxx.2
성경대로 오히려 말씀하신 두 문장이 '이것은..'이라는 말씀으로 연결된 것을 볼 때 뒤의 문장은 앞의 문장에 대한 부연설명이라고 보는 것이 더 타당하지 않을까요? 전후 문맥은 그분의 부활을 강조하고 있지요. 즉 부활하신 그리스도가 우리의 복음이십니다. 물론 그분은 우리의 구주이시기도 합니다. 3/18 19:40
66.xxx.2
아멘 성육신이 부활의 원인이라는 말이 걸리셨나 봅니다. 그래서 성육신 없는 부뢀은 없다고 마지막에 다시 한 번 설명을 드렸는데요..
.
결과와 원인, 즉 결과에 이르기 위한 과정을 설명하는 부연 설명이 맞습니다.
그러나 말씀하신 오늘을 부활에 촛점을 둬서 성육신한 사실까지도 영적으로 해석하는 것은 자칫 성경이 말하는 믿음의 뿌리를 뒤 흔드는 결과가 될 수도 있음을 놓치지 마시기 바랍니다.
또 그래야만, 성경대로님이 말씀하신 ((우리의 구주이시기도 합니다))라는 말에 객관적인 확증이 될 것입니다.
3/18 21:07
172.xxx.6
성경대로 부활을 죽음을 전제하고 죽음은 참 사람에게만 있는 것이니 그렇게 보면성육신과 부활이 아주 연관성이 없다고 볼수는 없을 것입니다. 그러나 사도행전 13장 위 본문의 전후 문맥은 부활하신 그리스도 즉 그분의 부활을 강조하고 있다는 점은 분명합니다.
이런 큰 틀에서 '너는 내 아들이라 내가 오늘 너를 낳았다'라는 말보 부활시점이라고 보는 것이 옳습니다. 그후에 부활시 어떤 일이 발생했는가 하는 점을 기도하며 살펴보는 것이 필요하겠지요. 이 문제에 있어서 히2:11도 연관이 있는 말씀입니다. 주 예수님이 믿는 우리를 '형제'라고 부르실 수 있는 뭔가가 부활 때 발생한 것입니다.
3/19 13:10
66.xxx.2
아멘 제 말을 이해를 못하시는 것 같습니다. 바울이 인용한 시편 말씀의 오늘을 영적으로 해석을 하면, 성경이 말하는 믿음의 근거인 사실(진리) 자체가 없어지는 결과가 되고 맙니다.
그리고 행13:33절에서 강조하는 것도 아래 말씀처럼 참 부뢀에 이르기 위한 죄사함입니다.
"그러므로 형제들아 너희가 알 것은 이 사람을 힘입어 죄 사함을 너희에게 전하는 이것이며"(행13:38)
3/19 14:57
208.xxx.237
아멘 부활의 실체는 생명입니다. 하나님의 영원하신 생명. 그 생명은 죄사함, 즉 성육신 하셔서 어린양으로 오신 오직 예수를 힘입음 밖에 없음을 강조하고 있는 것입니다. 3/19 16:36
208.xxx.237
성경대로 아멘님이 말씀하시려는 내용을 충분히 알고 있기에 이런 꼬리글을 드리는 것입니다. 먼저 행13:33 전후 문맥은 '하나님께서 예수님을 다시 살리셨다"는 내용을 반복적으로 강조하고 있습니다.즉 다윗은 썩었지만 주 예수님은 썩지 않지 않으신다는 것입니다. 이것은 성육신이나 십자가 아니라 '부활'을 말하는 것이지요.
그리고 말씀하신 38절의 죄들의 용서 그리고 그 다음 구절인 38절의 '이 분 안에서 의롭게 됨'도 그분의 부활로 인해 효력이 있게 되는 것이 아니겠습니까? 그 근거는 로마서4장 25절입니다. "예수님은 우리의 허물때문에 넘겨지셨고, 우리를 의롭다하시기 위하여 살아나셨습니다."
3/20 13:35
66.xxx.2
성경대로 물론 아멘님이 말씀하신 죄 사함도 예수님을 힙입어 생기지요. 그러나 사도행전에서 베드로가 전한 메시지의 중심은 그분의 십자가가 아니라 그분의 부활이었습니다. 왜냐하면 말씀하신대로 부활의 실체가 생명인데, 복음의 궁극적인 목적은 죄사함이 아니라 생명을 받는 것이기 때문이지요.
이 부분은 갈4:4-5와도 부합됩니다. 하나님께서 그분의 아들을 보내사 여자에게 나게 하시고 구속하신 것은 아들의 명분을 얻게 하기 위함이라고 말하지요. 아들의 명분은 죄사함 만으로 얻지 못합니다. 부활하신 예수께서 우리 안에 생명으로 영접되심이 반드시 필요합니다.
오늘날 한국교계에서 죄사함과 십자가가 강조되는 것은 귀한 일이지만, 부활과 그 부활의 실재이신 주 예수님 자신을 우리는 더 주목해야 할 것입니다.
3/20 13:40
66.xxx.2
성경대로 문제의 내용은 히브리서 1장 5절에서도 인용되고 있습니다. 그리고 바로 이어지는 6절에서 히브리 기자는 '맏아들'이신 주 예수님을 언급합니다. 이 두 사건은 깊은 연관이 있습니다.
그렇다면 주 예수님이 '맏아들'이 되신 시기가 성육신 때일까요 아니면 부활의 때일까요...이것이 쟁점입니다.
히2:11는 예수님이 많은 아들들인 우리를 '형제'라고 부르기를 부끄러워 안하셨다고 말합니다. 맏아들인 예수님과 많은 아들들인 우리의 '형제관계'가 성립되는 사건이 언제 있었는가 하는 것이 요점입니다.
3/20 13:44
66.xxx.2
아멘 당연히 부활 때이지요. 그러나 바울이 인용한 시편 말씀의 "오늘"을 영적으로 해석하여, 지금 우리가 부활로 인해 하나님의 아들들이 된 "오늘"로 보기에는 문제가 따른다는 것입니다. 부활은 돈을 주고 받은 영수증과 같은 것입니다. 주님의 대속의 죽음이 하나님께 열납됐다는 것을 증명하는 것이지요. 그럼 부활이 없으면 주님의 대속의 죽음이 하나님께 열납되지 않은 것일까요? 여기에 대한 성걍대로님의 의견을 듣고 싶습니다. 이것은 성경대로님께서 제 말을 충분히 이해한다고 하시기에 묻는 말입니다. 그리고 지금 토론을 하고 있는 "오늘"에 대한 더 바른 접근을 위한 것입니다. 3/20 15:19
107.xxx.32
성경대로 1. 일단 예수님께서 맏아들로 많은 (하나님의) 아들들된 우리들과 '형제관계'를 맺으신 때가 부활시점(히1:5-6, 2:11)이라는 저의 견해에 공감해 주시니 감사합니다.
2. 이제 시편2:7 "너는 내 아들이라. 내가 오늘 너를 낳았다" 라는 말씀에서 오늘(this day)이 부활시점이라고 보는 것이 무슨 문제가 따를까요? 그렇다면 이 '오늘'을 성육신 시점으로 보는 것은 문제가 없을런지요? 만일 이 오늘이 성육신시점이라면 주 예수님께서 성육신 하셨을 때 그분이 '맏아들'이 되셨고, 많은 아들인 우리들은 '성육신하신 그리스도'의 형상을 본받는다(롬8:29)는 말씀이 되는데....아무 문제가 없겠습니까?
(그리고 제가 타자 실력이 좋지 못해서 글에 오타가 생기는 점 양해를 구합니다.)
3/20 17:52
66.xxx.2
성경대로 질문하신 부활이 없으면 주 예수님의 대속의 죽음이 하나님께 열납이 안 되느냐..는 문제는 아멘님과 견해를 같이 합니다. 그분의 보혈이 구속의 근거이고 부활은 '영수증'이지요.
그러나 지금 사도행전 2장의 이 본문들 특히 38절은 "이 분을 통하여" 죄들이 용서된다는 것을 여러분에게 전해지고 있다고 말합니다. 즉 성부 앞에 열납된 구속의 방면이 아니라 죄인들인 사람들에게 '적용되는' 구속을 증거하는 본문이지요.
이미 구속은 성취되었지만 부활하신'이 분'을 구주로 영접할 때 바로 '이 분' 안에서 구속 곧 죄사함의 실재를 경험하는 것이 아니겠습니까? "우리가...사랑하시는 분 안에서 그분의 피로 구속받고.."(엡1:7). 구속의 실재는 부활하신 주 예수 그리스도 안에 있다고 성경은 말합니다.
3/20 17:59
66.xxx.2
성경대로 내가 오늘 너를 낳았다...에서 '오늘'을 성육신 시점으로 보는 것 역시 영적인 해석이 아니겠습니까? 만일 영적인 해석들이 충돌하면 전후 문맥을 통해 성경 기자가 말하고자 하는 중심을 읽어내는 일이 필요한데, 그런 의미에서도 이 오늘은 '부활'이어야 합니다. 맏아들이 되신 시점을 말하니까요. 우리는 하나님 눈에 "죽은 사람들가운데서 일읔켜지신 예수그리스도의 부활을 통하여" 거듭났다고 성경은 말합니다(벧전1:3).
엡2:5는 "죽었던 우리를 그리스도와 함께 살리셨다"고 말함으로 이런 해석을 뒷받침해 주고 있지요. 6절은 이어서 " 우리가그리스도 예수님 안에서 그분과 함께 일으켜졌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이런 표현들은 다 그분의 부활을 말하지 아멘님의 주장처럼 '성육신 시점'이 아니라고 저는 보고 있습니다만.
3/20 18:06
66.xxx.2
아멘 계속 말씀하고 계시는 행2장의 베드로는 분명 부활에 근거한 성령을 선물로 받을 것을 강조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지금 저희가 나누고 있는 "오늘"에 대한 말은 나오지 않습니다.
.
행13장에서 바울이 인용한 "오늘"은, "또 주께서 너희를 위하여 예정하신 그리스도 곧 예수를 보내시리니"(행3:20), 곧 성육신을 말하는 겁니다.
.
물론, 히5장에서 "오늘날"로 번역된 "오늘"은 부활과 함께 생각할 수 있습니다.
.
"또한 이와 같이 그리스도께서 대제사장 되심도 스스로 영광을 취하심이 아니요 오직 말씀하신 이가 저더러 이르시되 너는 내 아들이니 내가 오늘날 너를 낳았다 하셨고"(히5:5)
3/20 21:58
172.xxx.255
아멘 ((복음의 궁극적인 목적은 죄사함이 아니라 생명을 받는 것이기 때문이지요.)) -- 아멘!
.
이 말씀에는 성경대로님과 전적으로 같은 생각입니다.
3/21 00:12
172.xxx.255
성경대로 매우 죄송합니다. 계속 오타가 나오네요. 위 행 2장은 행 13장의 오타입니다. 그리고 13:33의 '오늘' 이 부활의 날인지, 아니면 아멘님의 말씀처럼 '성육신' 때를 가리키는지는 어느 정도 양쪽의 말을 들으신 독자분들이 판단해 보시기 바랍니다. 3/21 00:56
76.xxx.180
아멘 그게 좋겠습니다. 또 뵙도록 하지요^^

3/21 01:14
172.xxx.34


출처 : 아멘넷 독자마당 / 자유게시판 http://www.usaamen.net/

 


지방교회 진리마당

지방교회 진리마당 게시판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30 지방교회-사하심에 대해(2) 관리자 2015.04.10 11408
229 지방교회-사하심에 대해(1) 관리자 2015.04.09 10903
228 지방교회-사람의 본성 관리자 2015.04.09 11247
227 지방교회-주님의 회복에 대해 관리자 2015.04.08 12757
226 지방교회-성경적인 교회관 관리자 2015.04.08 13267
» 사도행전 13:33 '오늘'은 언제인가? 관리자 2015.03.23 13560
224 지방교회의 삼위일체에 대하여(2) 관리자 2015.02.05 14022
223 지방교회의 삼위일체에 대하여(1) 관리자 2015.02.04 15450
222 토론글36- 칼케돈 신조가 말하는 예수님의 인성은 과연 ... 관리자 2014.09.02 24524
221 토론글35- 여러 말로 진리를 혼잡케 하는 진달래님의 인성론 1 관리자 2014.09.01 23253
220 토론글34- 진달래님의 예수님의 성육신 시점에 대한 이중... 관리자 2014.08.29 21658
219 토론글33- 진달래님의 예수님의 인성이해는 과연 성경적... 관리자 2014.08.28 17922
218 토론글32- 성육신 때 입으신 육체가 영원하다고요? 관리자 2014.08.27 23498
217 토론글31- 삼신론자들이 흔히 갖는 딜레마(3) 관리자 2014.08.26 21916
216 토론글30- 삼일 하나님께서 우리의 아버지이시다. 관리자 2014.08.26 22723
215 토론글29- 삼신론자들이 흔히 갖는 딜레마(2) 관리자 2014.08.25 22509
214 토론글28- 삼신론자들이 흔히 갖는 딜레마(1) 관리자 2014.08.25 22361
213 토론글27- 세 영이라고 해도 아무 상관이 없다? 관리자 2014.08.22 20151
212 토론글26- 삼위는 분리된 상태에서 관계만 상호내주하신다? 관리자 2014.08.22 18565
211 토론글25- 죽음과 부활 이후의 교회(한 알의 밀알, 많은 ... 관리자 2014.08.21 23048
210 토론글24- 통합교단 관련, 헬라어 단어 해석문제 관리자 2014.08.21 29673
209 토론글23- 생명주는 영, 살려주는 영 관리자 2014.08.20 20522
208 토론글22- 그리스도의 몸, 단체적인 몸 관리자 2014.08.20 22464
207 토론글21- 그리스도의 변형? 3 관리자 2014.08.19 22980
206 토론글20- 삼위 위격간의 상호내재(페리코레시스) 개념 관리자 2014.08.19 17637
205 토론글19- 미니멀님이 삼신론자임을 스스로 증거한 자료 관리자 2014.08.17 16640
204 토론글18- 어거스틴의 상호내재 개념-진달래님 참고하세요 관리자 2014.08.17 21810
203 토론글17- 양태론 오해의 뿌리는 이것! 1 관리자 2014.08.14 21459
202 토론글16- 미니멀님은 지금 토론의 핵심을 놓치고 계십니다. 관리자 2014.08.14 61352
201 토론글15- 미니멀님의 핀트가 빗나간 토론, 위험한 주장 1 관리자 2014.08.11 38124
200 토론글14- 미니멀님이 삼신론자인 또 다른 증거 관리자 2014.08.11 17086
199 토론글13- 성령께서 안 계신 적이 있다고 믿는 이단 관리자 2014.08.09 19176
198 토론글12- 요한복음 7장 39절에 대한 미니멀님과의 대화 관리자 2014.08.09 31116
197 토론글11- 김바울님께서 보시는 성경을 밝혀주시죠 관리자 2014.08.03 26279
196 토론글10- 원문 증거-요7:39 본문에는 '저희에게'에 해당... 관리자 2014.07.30 108784
195 토론글9- 그 영이 계시지 않은 것인가? 성령이 아직 주어... 관리자 2014.07.30 22628
194 토론글8- 그 영인가? 성령인가? 관리자 2014.07.28 27152
193 토론글7- 위트니스 리의 교리들(삼일 하나님. 그리스도) ... 관리자 2014.07.28 26981
192 토론글6- 위트니스 리의 교리들(그리스도, 그 영) - 위키... 관리자 2014.07.26 21344
191 토론글5- 위트니스 리의 교리들(삼일 하나님) - 위키백과 관리자 2014.07.26 26604
190 토론글4- 위트니스 리 - 위키백과 관리자 2014.07.25 19713
189 토론글3- 워치만 니와 위트니스 리는 영지주의자가 아닌가? 3 관리자 2014.07.25 18526
188 토론글2- 비밀(秘密) 인가? 신비(神秘)인가? 관리자 2014.07.24 22226
187 토론글1- 지방교회에서 변형된 00 교회 관리자 2014.07.24 20758
186 워치만 니는 어떤 사람이며, 그를 따르는 사람들이 세운 ... 관리자 2014.07.10 22020
185 Loraine Boettner - “주기도문의 아버지는 세 위격들 모... 관리자 2014.06.27 25068
184 어거스틴 - 성령이 삼위일체 전체를 가리킬 때가 있다 5 관리자 2014.06.24 22017
183 창조주 하나님이 피조물을 형제라고 부르기를 부끄러워 ... 3 관리자 2014.06.20 23398
182 우리가 양자일 뿐이면 예수님도 양자에 불과합니까? 2 관리자 2014.06.18 22133
181 삼위를 세 사람의 유비로 설명하는 문제 1 새예루살렘 2014.06.13 20882
180 지방교회 찬송 - 어떤 기적 어떤 비밀인가? 1 새예루살렘 2014.06.13 25023
179 당유란 사역에 대한 동역자들의 경고 서한(폴투기스) 1 새예루살렘 2014.06.12 37215
178 남미의 당유란은 지방교회(회복)와 같은 노선인지요? 2 스티븐 2014.06.11 37090
177 반틸-하나님은 한 인격(one Person)이시다 4 관리자 2014.06.06 26420
176 고린도전서 15장 45절의 생명주는 영(life-giving Spirit) 새예루살렘 2014.05.30 27418
175 Providence님과 교통 - 후기 1 Tim 2014.05.28 28730
174 워치만 니와 담배끊은 예화 5 새예루살렘 2014.05.27 23187
173 열린 공간을 제공해 주시고 시간을 내어 토론해 주셔서 ... 2 PROVIDENCE 2014.05.25 22021
172 하나님의 주권과 인간의 책임 1 새예루살렘 2014.05.24 28747
171 섭리님께 질문이 있습니다(1) 6 새예루살렘 2014.05.24 22936
170 성도의 견인이란 하나님께서 모든 신자를 이기는 자로 이... 5 PROVIDENCE 2014.05.23 23549
169 중대한 사안에 대해 인터넷에서 뒤적여 쓴 글이 위험한 ... 3 PROVIDENCE 2014.05.23 18644
168 구원파와 칼비니즘은 얼마나 다른가?(참고자료) 8 새예루살렘 2014.05.23 29046
167 지방교회 구원관에 대한 재질문에 대한 답변입니다(2). 3 새예루살렘 2014.05.23 20360
166 지방교회 구원관에 대한 재질문에 대한 답변입니다(1). 새예루살렘 2014.05.23 18057
165 육신적인 그리스도인 영적인 그리스도인 새예루살렘 2014.05.23 17390
164 성경에 근거하여 지방 교회의 구원관에 대해 재차 질문합... 1 PROVIDENCE 2014.05.22 1606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
319
yesterday: 752
total: 958147

사용자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