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교회와 신앙
현대종교
이인규님
김홍기 목사
추천문서

최근문서

최근댓글

찬양노트 악보집




장  

조회 수 71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로마서 8:7은 '육신의 생각은 하나님과 원수가 되나니 이는
하나님의 법에 굴복치 않을 뿐 아니라 할 수도 없음이라'고
말합니다.



관대한 사람은 원수 만들 일이 그리 많지 않습니다.
대인관계가 원만하고 친화력이 있는 사람일수록
가급적이면 좋은 것이 좋다는 식으로 처신을 해서
모든 사람과 좋게 지냅니다.


그러면 하나님은 이런 사람들보다 속이 좁아서
원수를 만든 것일까요? 그리고 여기서 쓰인 원수라는
단어는 어떤 정도의 원수를 뜻하는 것인지...



롬8:7의 원수는 원문상 '에크트라'인데 미움과 증오심
이란 단어에서 파생된 말입니다.


이 말은


눅23:12, '헤롯과 빌라도가 전에는 원수이었으나 당일에는 서로 친구가 되었더라'.
약4:4, '간음하는 여자들이여. 세상과 벗 된 것이 하나님과 원수임을 알지 못하느냐'
갈5:19-20, '육체의 일은 현저하니...원수 맺는 것과'
엡2:15, '원수 된 것 ...계명의 율법'
엡2:16, '원수 된 것을 십자가로 소멸하시고' 등등으로 쓰였습니다.



그렇다면 도대체 하나님에게 원수관계인
육신의 생각은 왜 원수가 되었습니까?


그것은 사사건건 하나님의 뜻의 성취를 간섭하고, 방해하고,
다른 것으로 대치시킴으로 하나님이 하시려는 일을
훼방하고 좌절시키기 때문입니다.
(하나님은 훼방받거나 좌절되는 분이 아니지만
그분의 뜻을 수행하는 하나님의 사람들, 주의 종들이
그리 되는 것입니다.)


우리가 소위 일반적인 교회생활
또는 적당히 육신의 생각에 동의하는
실패한 믿는이의 생활을 할 때는
육신의 생각의 방해가 그처럼 심각하게 느껴지지 않습니다.


그러나 일단 하나님의 뜻인 그리스도의 몸을 건축하도록
헌신된 길을 가고자하면
육신의 생각(들)의 방해가 가장 우리를
힘들게 하고, 방해하고, 좌절시키는 원흉인 것을
뼈저리게 아주 뼈저리게 느끼게 될 것입니다.



때로는 자기 연민으로
때로는 이견으로
때로는 노골적인 반대로
때로는 합리적인 생각으로
때로는 세상에 속한 일들에 대한 의무감을 요구함으로
(예를 들면, 물질적인...)


때로는 더러운 생각을 넣어줌으로
때로는 달콤한 유혹으로
때로는 낙심케 하는 일로
때로는 염려와 걱정으로
때로는 원인 모를 두려움으로....



육체는 죄의 몸이요 사망의 몸입니다.
죄와 사망을 주관하는 자는 사탄 마귀입니다(히2:14).


그러므로


그가 아무리 곱게 화장하여 예쁘장한 얼굴을 하고 있다 해도
그가 아무리 예전에는 주님께 헌신되었던 주의 종이었다 해도
그가 아무리 학식과 교양과 인격이 점잖은 평판을 가졌다 해도
그가 아무리 그럴듯한 이유와 명분을 들어 (다 너를 위해서라는 등)
설득한다 해도


그가 육신의 생각을 따라 사는 사람이라면
그 순간에는 사탄의 대리인이 되어
하나님의 뜻을 따라 사는 사람에게 원수로 행동합니다.



'주여 그리 마옵소서(십자가에서 죽지 마소서)!'라고 말함으로
주님에게 '사탄아 내 뒤로 물러가라' 소릴 들을 때
베드로는 "육신의 생각"(사람의 일만 생각함) 안에
있었습니다(마16:22-23).


이게 <육신의 생각>이 원수 짓하는 전형적인 모습입니다.



육신의 생각이 왜 어째서 하나님의 원수인지
그래도 도저히 감이 안 잡히시는 분들은
이 시간 자신의 남은 일생을 그리스도의 몸의 건축을 위해
주님께 절대적으로 헌신하십시오.
그리고 그 길을 가보십시오.


그러면 왜 육신의 생각이 하나님의 원수인지를
날마다 순간마다 실감하실 것입니다.



글쓴이 : 갓맨



지방교회 진리마당

지방교회 진리마당 게시판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76 Ⅶ. 원세호님의 지방교회 「인간론」 비판에 대한 재반박(上) 관리자 2014.02.03 121631
275 토론마당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2 관리자 2013.01.29 110875
274 토론글10- 원문 증거-요7:39 본문에는 '저희에게'에 해당... 관리자 2014.07.30 107740
273 Ⅶ. 원세호님의 지방교회 「인간론」 비판에 대한 재반박(中) 관리자 2014.02.07 106997
272 Ⅶ. 원세호님의 지방교회 「인간론」 비판에 대한 재반박(下) 관리자 2014.02.12 81006
271 Ⅷ. 원세호님의 지방교회 「구원론」 비판에 대한 재반박(上) 관리자 2014.02.20 69543
270 하락한 교회란 표현이 맞는지요? 6 스티븐 2014.02.13 69485
269 Ⅷ. 원세호님의 지방교회 「구원론」 비판에 대한 재반박(下) 관리자 2014.02.25 68055
268 토론글16- 미니멀님은 지금 토론의 핵심을 놓치고 계십니다. 관리자 2014.08.14 60325
267 일만 달란트 빚진자 해석의 오류 관리자 2014.03.05 53578
266 칭의의 두 방면(1) 관리자 2014.03.20 50430
265 책 펴놓고 보는 시험도 못 보면 관리자 2014.03.05 49731
264 워치만니, 위트니스리, 지방교회들에 관한 대화(2) 관리자 2014.03.18 41764
263 예배 범위와 지역교회 범위의 차이 관리자 2014.03.24 39723
262 칭의의 두 방면(2) 관리자 2014.03.20 39652
261 워치만니, 위트니스리, 지방교회들에 관한 대화(1) 2 관리자 2014.03.18 39010
260 다만 성경 사실을 믿는 것입니다 관리자 2014.03.27 38016
259 구원론 - 예수는 그리스도이시다 관리자 2014.04.02 37126
258 토론글15- 미니멀님의 핀트가 빗나간 토론, 위험한 주장 1 관리자 2014.08.11 37006
257 당유란 사역에 대한 동역자들의 경고 서한(폴투기스) 1 새예루살렘 2014.06.12 35929
256 구원이란 무엇인가? 관리자 2013.04.20 35914
255 남미의 당유란은 지방교회(회복)와 같은 노선인지요? 2 스티븐 2014.06.11 35868
254 “아버지의 뜻대로 행함”-천국가는 조건 관리자 2013.04.15 35842
253 삼위일체에 관련된 용어들에 대한 이종성 박사의 의견소개 관리자 2013.04.02 35751
252 과연 한국 땅에는 ‘천국복음’이 전파되었는가? 관리자 2013.04.17 35060
251 구원론 - 그리스도는 우리 안에 계신다 관리자 2014.04.02 34983
250 개혁의 중심에 이것이 있습니다. 관리자 2013.04.09 34848
249 그리스도 중심의 신앙과 생활 관리자 2013.04.09 34777
248 성경관련 이슈 - 무엇이 근본적인 문제일까요? 1 관리자 2013.09.30 34323
247 마지막 아담, 살려주는 영(이종윤 목사) 관리자 2013.04.17 33935
246 한 지방의 교회는 하나 관리자 2014.05.06 33504
245 성경본문으로 본 존재론적 삼위일체와 경륜적 삼위일체 관리자 2013.04.02 33374
244 ‘내가 너희를 도무지 알지 못하느니라’의 바른 의미 관리자 2013.05.11 32708
243 OOO님의 질문에 대한 간략한 답변 관리자 2013.04.22 32077
242 천국은 아무나 가나.... 관리자 2013.04.12 31694
241 성경이 말하는 구원의 복음 관리자 2014.03.27 31649
240 구속의 더 깊은 목적을 관심함 관리자 2013.04.18 31488
239 여호와의 증인, 속생명파도 아니고... 관리자 2014.03.27 30464
238 참으로 성령을 따라 사는 것인지 확인해 보아야 함 관리자 2014.03.28 30294
237 토론글12- 요한복음 7장 39절에 대한 미니멀님과의 대화 관리자 2014.08.09 30113
236 어떤 삼신론 토론 관리자 2013.02.16 28832
235 토론글24- 통합교단 관련, 헬라어 단어 해석문제 관리자 2014.08.21 28588
234 요한복음 7장 39절 연구서 소개 및 비평 - 변종길 교수의... 관리자 2013.04.08 28485
233 구원의 두 방면과 서방교회, 동방교회 관리자 2013.05.14 27834
232 구원파와 칼비니즘은 얼마나 다른가?(참고자료) 8 새예루살렘 2014.05.23 27784
231 정통교회 대 성경적인 교회 관리자 2013.04.24 27639
230 생각 - 육과 영의 관계 속에서 관리자 2013.04.23 27576
229 하나님의 주권과 인간의 책임 1 새예루살렘 2014.05.24 27557
228 Providence님과 교통 - 후기 1 Tim 2014.05.28 27531
227 성령론 논쟁 - 현재 진행형 관리자 2013.04.24 27202
226 성령론 논쟁 - 용어 번역문제 관리자 2013.04.24 26978
225 하나님의 뜻이란 무엇인가? 관리자 2013.05.15 26637
224 '복음'과 '주일'에 대한 입장 관리자 2014.05.12 26617
223 고린도전서 15장 45절의 생명주는 영(life-giving Spirit) 새예루살렘 2014.05.30 26252
222 성부, 성자는 우리 안에 안 계신가? 관리자 2013.04.26 26181
221 토론글8- 그 영인가? 성령인가? 관리자 2014.07.28 26142
220 삼위일체토론의 전제 - 바른 판단기준의 정립(1) 관리자 2013.04.26 26043
219 하나님의 자녀, 마귀의 자녀 관리자 2013.05.14 25951
218 토론글7- 위트니스 리의 교리들(삼일 하나님. 그리스도) ... 관리자 2014.07.28 25916
217 "혼의 구원"은 과연 무엇인가? 관리자 2013.05.07 25838
216 토론글5- 위트니스 리의 교리들(삼일 하나님) - 위키백과 관리자 2014.07.26 25664
215 토론글11- 김바울님께서 보시는 성경을 밝혀주시죠 관리자 2014.08.03 25312
214 반틸-하나님은 한 인격(one Person)이시다 4 관리자 2014.06.06 25288
213 깊이 눌리는 두 가지 문제들(천국과 휴거) 관리자 2013.05.03 24948
212 나는 첫열매인가? 관리자 2013.05.04 24753
211 Loraine Boettner - “주기도문의 아버지는 세 위격들 모... 관리자 2014.06.27 24097
210 토론글 4 - 이인규님의 삼신론 사상은 구원론에도 영향을... 1 관리자 2013.11.03 2404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
392
yesterday: 598
total: 790107

사용자 로그인